• 인쇄
  • 목록

은성수 금융위원장 “ESG경영, 실태평가시 인센티브로 반영”

보험산업 ESG 경영 선포식서 언급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보험업계에 “(ESG 관련) 경영과 투자에 대한 노력을 경영실태평가시 인센티브로 반영하겠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23일 은 위원장은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에서 개최된 ‘보험산업 ESG 경영 선포식’에서 “최근 확산되고 있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은 보험산업에 새로운 기회로 다가오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자리에는 은 위원장을 포함해 정희수 생명보험협회장, 정지원 손해보험협회장, 22개 생명보험사 및 15개 손해보험사 최고경영자들이 참석했다.

 

은 위원장은 보험산업이 ESG 확산 관련 3가지 중요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ESG 관련 위험을 담보하는 위험 보장자 역할, ESG 경영을 확산시키는 촉진자 역할, ESG 경영의 실천 주체 역할 등이다.

 

이어 은 위원장은 “보험은 상품의 특성과 투자의 장기성으로 인해 ESG와 아주 밀접하고 연관성이 매우 높은 산업”이라며 “ESG 확산을 위해 현장과 지속적으로 소통하고 각종 규제와 제도, 관행을 과감하게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경영 전반의 준칙과 평가에 ESG 요소를 반영하고 단기 성과주의와 기업지배구조도 개선해야 한다. ESG 공시 체계를 2030년까지 단계적으로 차질 없이 마련하고, 각종 규제와 제도, 관행 등을 과감하게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