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목록

홍남기 “LH 부동산투기 6명 구속, 244억원 규모 부동산 몰수”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홍남기 국무총리 직무대행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 투기 의혹과 관련해 현재까지 6명을 구속하고 244억원 규모의 부동산을 몰수했다고 19일 밝혔다.

 

19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부동산 투기의혹 수사협력 관련회의에서 홍 직무대행은 LH땅투기 의혹과 관련해 “특별수사본부는 지금까지 198건 868명을 내사 또는 수사하여 혐의가 인정되는 52명을 송치했고 6명은 구속했다”라며 “투기 수익을 신속하게 특정하여 약 244억원 규모의 부동산을 몰수·추징 보전 조치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지난 3월 초 경찰청에 합동특별수사본부를 설치한 이후 성과를 보고 받기 위해 마련 된 것으로 알려졌다.

 

홍 직무대행은 "정부는 부동산 투기범죄 수사를 위해 지난 3월초 경찰청에 합동특별수사본부를 설치했고, 3월말에는 이를 1560명 규모로 2배 확대했다"면서 "검경 간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검찰에도 641명 규모의 전담수사팀을 편성하는 등 동원 가능한 모든 역량을 수사에 투입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당초 제기된 공직자들의 신도시 관련 투기의혹 뿐만 아니라 범위를 한정하지 않고 전국적으로 부동산 투기사범을 색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홍 직무대행은 "수사 과정에서 어려움이 있다면 총리 직무대행으로서, 경제부총리로서 최대한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며 "부동산 부패를 척결한다는 소명의식을 바탕으로 하나의 팀으로서 최선을 다해달라"고 거듭 강조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