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목록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교통약자 서비스센터' 오픈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는 항공기 탑승을 앞두고 휴식공간과 각종 편의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교통약자 서비스센터 2개소를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오픈했다고 19일 밝혔다.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25번, 29번 탑승구 인근에 위치한 교통약자 서비스센터는 08시부터 22시까지 운영된다.

 

△만 65세 이상 고령자 △장애인 △임산부 △영유아 동반자에 해당하는 교통약자는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교통약자 서비스센터에서는 교통약자 전용 라운지 및 교통약자용 전동차 픽업 서비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기존에 인천공항에서 제공하고 있는 다양한 교통약자 서비스는 △휠체어와 유모차 대여, △미아방지 팔찌 제공 서비스 등이었다. 이 역시 원스톱으로 이용할 수 있어 교통약자의 편의증진에 종합적으로 기여할 전망이다.

 

또한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사회복지사와 요양복지사 등 전문성을 갖춘 자원봉사 인력을 서비스 센터에 배치하고 자원봉사 인력에 대한 지속적인 교육도 진행할 예정이다. 이로써 교통약자의 니즈에 맞는 다양하고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김경욱 사장은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에 교통약자 서비스센터를 오픈함으로써 인천공항을 이용하시는 교통약자 분들의 이용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삶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사람 중심 공항'이라는 비전에 따라 교통약자를 위한 편의시설과 서비스를 더욱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