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쇄
  • 목록

[포토뉴스] 대한세무학회 출범...납세자 위한 세무사 중심 연구 표방

 

 

 

 

 

 

(조세금융신문=김영기 기자) 세무사가 중심이 되어 납세자를 위해 세법 등을 연구하기 위해 만든 대한세무학회가 27일 총회를 갖고 정식으로 출범했다.

 

초대 학회장에는 박차석 전 대전국세청장이 만장일치로 추대됐다.

 

박 학회장은 인사말에서 ”오늘 출발하는 대한세무학회는 기존 학회와는 다르게 실무중심의 과제를 연구해 납세자가 편리하게 납세의무를 다할 수 있도록해야 한다"면서 "궁극적으로는 국민의 행복한 납세의무 이행을 위한 납세서비스 제공을 지향하는 학회로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향후, 내실있는 알찬 세미나를 연 2회 이상 기획해서 개최하고 매년 연초에는 세법개정안에 대한 논평과 회원교육을 조기에 실시해 정보 부재에 허덕이는 회원들에게 도움을 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학회 부학회장은 총무부학회장 이종탁 세무사, 연구부학회장 안수남 세무사, 조직부학회장 곽수만 세무사, 지방(국제)부학회장 장상록 박사 등이 선임됐다. 감사에는 장한철 세무사, 임승룡 세무사 등 2명이 선출됐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