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1 (금)

  • 맑음동두천 -9.5℃
  • 구름조금강릉 0.5℃
  • 맑음서울 -3.8℃
  • 연무대전 -3.9℃
  • 맑음대구 -2.5℃
  • 맑음울산 2.9℃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5.6℃
  • 구름조금고창 -2.2℃
  • 맑음제주 8.2℃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7.8℃
  • 맑음금산 -6.9℃
  • 맑음강진군 -1.1℃
  • 맑음경주시 -1.6℃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현장 노하우 담긴 '여성세무사들의 세금이야기' 출간

한국여성세무사회 출판기념회 개최

(조세금융신문=박가람 기자) 새 책 ‘여성세무사들의 세금이야기’의 출간을 기념하는 출판기념회가 16일 한국세무사회관에서 열렸다.

 

‘여성세무사들의 세금이야기’는 한 신문사에 임원들이 세무칼럼을 만들어 오면서 책으로 엮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으나, 정작 책으로 나온 것은 2012년 김귀순 회장시절에 임원이 주축이 되어 중소기업자를 위한 쉽고 편리한 책이 처음으로 출간되었다. 그 뜻을 살려 이번에 세번째 출판이 이뤄졌다.

 

책을 출판한 한국여성세무사회는 현재 1200여명 회원이 소속되어 있으며, 세무 전문가로 활동하며 국민의 권익보호와 세정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여성 전문가 단체다.

 

이번 책은 ‘사업자편’과 ‘양도‧상속‧증여편’으로 나누어 사업자의 세금문제와 함께 재산의 취득‧보유, 처분과 관련된 세제 등 상황별 내용을 이해하기 쉽게 설명했다.

 

책은 전국 세무서 130여 곳과 국립중앙도서관 등에 보내지고, 대형서점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김옥연 여성세무사회 회장은 “70여명의 여성세무사들이 현장에서 경험한 노하우를 모아서 만들었다”며 “책 판매 수익금 발생은 도움이 간절한 곳에 유용하게 사용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이창규 한국세무사회장, 주기섭 서초세무서장, 임채룡 서울지방세무사회장, 이금주 중부지방세무사회장, 이동기 한국세무사고시회장 등 100여명 이 참석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초대석]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 "다시 한번 신발 끈 묶고 뛰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세무사법 개정안이 지난 11월 11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기까지 원경희 한국세무사회장과 정구정 전 회장의 역할이 매우 컸지만, 숨은 공신을 손꼽으라면 한국세무사고시회를 들 수 있다. 이번 21대 국회에서 양경숙 의원의 세무사법 개정안 발의를 끌어냈고, 국회 앞 1인 시위를 비롯해 세무사법이 통과되기까지 온 몸을 던져 헌신적인 노력을 해왔기 때문이다. 전임 곽장미 회장과 현 이창식 회장으로 이어지는 집행부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한 대내외적인 노력은 본회인 한국세무사회와 지방세무사회 등 법정 단체는 물론 한국여성세무사회와 세무대학세무사회 등 임의단체의 지원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세무사법 개정안은 장장 3년 6개월 만에 국회라는 큰 산을 넘었다. 하지만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은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이 남았다고 말한다. 세무사법 개정안 내용 중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 제한과 함께 ‘세무대리 알선 금지’ 등 불법 세무대리에 대한 감시 활동 등을 통해 업역이 침해당하는 것을 지켜나가겠다는 것이다.이제 임기를 일 년 정도 남겨놓은 이창식 회장을 만나 세무사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벌여왔던 한국세무사고시회의 활동에 대해 들어보고, 앞으로의 과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