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맑음동두천 22.3℃
  • 맑음강릉 27.8℃
  • 맑음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조금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4.7℃
  • 흐림제주 21.1℃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조금금산 25.2℃
  • 맑음강진군 22.7℃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휴테크, 홈캉스족 힐링 아이템 ‘레스툴 안마의자’ 12월 1일 CJ오쇼핑 생방송

오전 6시 55분부터 55분간 생방송 진행…앞서 3차례 완판으로 상품성 입증

 

(조세금융신문=김종태 기자) 헬스케어 전문 기업 휴테크산업(대표이사 주성진)이 ‘레스툴 스윙 마사지 체어’를 오는 12월 1일 오전 6시 55분부터 7시 50분까지 55분 간 CJ오쇼핑 생방송을 통해 선보인다.

 

레스툴(restool)은 휴식을 뜻하는 ‘rest’와 도구를 뜻하는 ‘tool’이 결합된 표현으로, 가구와 헬스케어를 접목한 ‘힐링 퍼니처’를 표방하며 고객들에게 평범한 일상이 휴식이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홈퍼니싱 특화 안마의자 브랜드이다.

 

이번 방송에서 휴테크는 앞선 3차례 방송에서 완판을 기록한 레스툴 스윙 마사지 체어와 함께, 고객 사은품으로 선호도가 높았던 레스툴 발마사지기 구성을 다시 한 번 선보인다. 특히 CJ오쇼핑 단독으로 방송에서 구입하는 모든 고객들에게 설치 및 조립 서비스를 지원하고, 최대 3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연말을 맞아 나를 위한 선물이나 집에서 휴가를 보내는 보내는 홈캉스 족들을 위한 힐링 아이템으로 적극 어필한다는 계획이다.

 

‘레스툴 스윙 마사지 체어’는 흔들의자를 겸한 리클라이너 형태 안마의자로 우드와 패브릭 소재를 사용해 집 안 공간에 따뜻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레스툴 발마사지기’는 올해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인 레드닷 어워드에서 우수한 제품 디자인을 인정받았으며, 소파에 앉아 발을 올려놓는 풋스툴이나 스툴의자 형태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휴테크 관계자는 “레스툴 스윙 마사지 체어와 발마사지기는 부담스럽지 않은 가격대와 부피, 북유럽 스타일의 간결한 디자인으로 1인 가구나 홈퍼니싱 고객 등 젊은 층에게 사랑받고 있는 제품이다”라며, “연말을 맞아 한 해 동안 고생한 나를 위한 선물, 가족을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 집에서 편안한 휴가를 즐기는 홈캉스 족들에게 진정한 휴식을 즐길 수 있는 힐링 아이템으로 적극 추천한다”고 전했다.

 

한편, 휴테크 레스툴 스윙 마사지 체어는 방송을 통한 구매 외에도 CJ오쇼핑 온라인, 모바일 앱을 통해 미리 구매가 가능하며, 홈쇼핑 관련 자세한 사항은 휴테크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데스크 칼럼]‘세무사법 개정’ 희망의 불씨는 꺼지지 않았다
(조세금융신문=이지한 편집위원) 국회 기획재정위원회가 상정한 세무사법 개정안은 지난 5월 20일 법제사법위원회를 통과하지 못하고 끝내 임기만료로 폐기됐다. 700여명의 56기 세무사시험 합격자와 국세경력 세무사 등 1000명이 넘는 세무사가 적법하게 ‘등록’을 통해 세무대리 업무를 할 수 있는 길은 막히고 말았다. 세무사 자격을 자동으로 보유한 변호사에게 부여하는 세무대리 업무의 범위에 대해 세무사와 변호사 업계의 이해가 첨예하게 대립하면서 갈등의 골은 더욱 깊어지고 있다. 변호사에 대한 세무사 자격을 자동으로 부여하는 제도는 지난 2017년 12월 26일 국회를 통과한 개정 세무사법을 통해 이미 역사 속에 사라졌으나 2004년부터 2017년 사이에 변호사 자격을 취득해 세무사 자격을 보유한 자가 세무대리업무등록을 할 수 없게 되어 있기에 헌법재판소에서는 세무사법의 ‘등록’ 조항에 대해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리게 됐다. 이후 변호사에 세무대리 업무 중 ‘장부작성 대리’와 ‘성실신고 확인’ 업무를 배제한 세무사법 개정안이 국회 기재위를 통과해 법사위에 계류됐으나 끝내 본회의에 오르지 못하고 폐기됐다. 20대 국회의 마지막 본회의가 열렸던 5월 20일 오전 법사위
[인터뷰]세무법인 가감 지병근 세무사 "유튜브 세무강의 큰 호응…부동산 관련 업무에 강점"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세무법인 가감은 지병근 대표세무사를 비롯해 5명의 세무사가 모여 만든 작은 세무법인이다. 2016년에 법인을 설립했으니 이제 5년 차가 됐다. 현재 경기도 용인시에 본점과 지점 각각 1곳이 있으며, 세종특별시에도 1곳의 지점이 있다. 기장업무를 기본으로 하면서 부동산과 관련된 업무(양도·상속·증여)를 주로 취급하고 있다. 지병근 대표세무사는 “세무법인 가감의 구성원인 세무사들은 주택임대사업자, 경·공매 등을 통한 부동산투자, 토지보상에 대한 다양한 세무상담과 세무신고, 집필, 강의 등을 통해 많은 노하우를 갖고 있다고 자부하고 있다”고 전했다. 작지만 강한 세무법인 가감 본점에서 지병근 세무사를 만났다. Q. 지난해에 ‘주택임대사업자의 모든 것’이라는 저서를 내신데 이어 올해 개정판을 발간하셨는데요. 주택임대사업자등록의 장단점이 있다면 어떤 것이 있을까요? A. 주택임대사업자 등록의 가장 큰 장점은 누가 뭐라 해도 세제 혜택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주택을 취득하고 보유하고, 처분하면서 납부해야 하는 다양한 세금에 대해 주택임대사업자로 등록하여 일정 요건을 충족하면 비과세, 감면, 공제 등의 세제 혜택을 적용받을 수 있습니다. 특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