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4 (금)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5.7℃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2.4℃
  • 맑음대구 3.7℃
  • 맑음울산 4.6℃
  • 맑음광주 5.5℃
  • 맑음부산 4.7℃
  • 구름많음고창 3.3℃
  • 구름조금제주 8.5℃
  • 맑음강화 1.7℃
  • 구름조금보은 0.8℃
  • 구름조금금산 1.8℃
  • 구름조금강진군 6.9℃
  • 구름조금경주시 3.9℃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분양 톡톡] 11월 3주(11월 16일~11월 22일) 분양일정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전국적으로 매매와 전세 시장이 1년 넘게 상승세를 이어가며 열띤 청약 시장 분위기를 보여주고 있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11월 셋째 주에는 전국 9곳에서 총 5885가구(오피스텔·임대·타운하우스·테라스하우스 포함, 도시형생활주택·행복주택 제외)의 청약 접수가 실시된다.

 

11월 셋째 주, 경기에서 '반정 아이파크 캐슬(4·5단지)'의 1순위 청약 접수가 실시되며, 서울에서는 '서울양원(S1블록)'의 영구임대 청약 접수가 진행된다.

 

이어 견본주택 개관도 7곳이 준비 중이다. 당첨자 발표는 10곳, 계약은 25개 사업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 청약 접수 단지

 

17일 HDC현대산업개발과 롯데건설은 경기 화성시 반정동 621-101번지와 621-87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반정 아이파크 캐슬(4·5단지)'의 1순위 청약 접수를 진행한다. 4단지는 지하 2층~지상 17층, 14개 동, 전용면적 59~105㎡, 총 986가구 규모며, 5단지는 지하 3층~지상 19층, 20개 동, 전용면적 59~156㎡, 총 1378가구 규모로 이뤄진다.

 

19일 LH에서 서울 중랑구 망우동 273-1번지에 들어서는 '서울양원(S1블록)'의 영구임대 청약 접수를 받는다. 단지는 국민임대 192가구, 영구임대 100가구, 행복주택 925가구 총 1217가구 규모며 이 중 전용면적 26㎡, 100가구의 영구임대 접수를 진행한다. 지하철 6호선과 경춘선의 환승역인 신내역과 경의중앙선 양원역이 도보권에 위치한 역세권 단지이며, 송곡고·송곡여고·송곡여중·동원초·동원중·영란여중 등 10개의 학교가 단지 주변에 위치해 있다.

 

◇ 견본주택 오픈 예정 단지

 

20일 호반건설은 경기 고양시 덕은동 403-2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호반써밋 DMC힐즈'의 견본주택을 개관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3층, 5개 동, 전용면적 84㎡, 560가구 규모다. 강변북로·자유로·가양대교를 통한 서울 접근성이 뛰어나며 공항고속·외곽순환·88올림픽·동부간선·서해안고속도로 등을 이용한 광역 이동이 편리하다. 대덕산과 월드컵공원, 한강이 인접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같은 날 아이에스동서는 경북 경주시 용강동 1612번지 외 1필지에 '경주 뉴센트로 에일린의 뜰'의 견본주택을 개관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전용면적 84~101㎡, 총 79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단지 앞에 신당로·신당교차로·7번국도·강변로·북경주IC 등이 인접해 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시론] 대주주 요건 소동을 보면서 생각해보는 과세요건 법정주의
(조세금융신문=이동기 전 한국세무사고시회 회장) 지난 11월 3일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주식양도에 대한 양도소득세 부과기준과 적용세율과 관련된 대주주 요건을 당·정·청 회의에서 현행기준대로 유지하는 것으로 결론이 났다고 밝혔다. 현행 소득세법에서는 주식양도에 대한 양도소득세 과세대상을 주권상장법인의 대주주가 양도하는 주식과 주권비상장법인의 주식, 외국법인이 발행하였거나 외국에 있는 시장에 상장된 주식 등으로 규정하고 있다. 또한, 주식양도에 대한 양도세가 과세되는 경우에도 보유기간과 중소기업 해당여부와 더불어 대주주인지 여부에 따라 적용되는 세율을 10%에서 30%까지 다르게 규정하고 있다. 따라서 주식을 양도하면서 대주주에 해당하는지 여부에 따라 양도소득세 과세여부와 적용되는 세율이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대주주 요건은 납세자의 재산권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는 매우 중요한 사항이라고 할 수 있다. 그런데 현행 소득세법에서는 이렇게 중요한 대주주에 대한 구체적인 요건을 법률에서 규정하지 않고 소득세법 시행령에서 규정하고 있다. 그런데 최근 몇 달 동안 이미 개정된 내용 중에 내년 4월부터 시행예정인 시가총액기준 대주주요건을 3억원 이상으로 낮추는 것은 주식양도
[인터뷰]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 “수출기업 체감할 수 있는 적극행정 펼칠 것”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서울본부세관은 관세공무원이면 누구나 한번쯤 일해보고 싶은 꿈의 세관이기도 하죠. 코로나19로 많은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대한민국 수도에서 기업관리 중심세관으로 자리 잡은 서울본부에서 여러분과 함께 봉사할 수 있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지난 9월 28일 취임한 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의 소박하고 진솔한 마음이 담긴 인사말이다. 서울은 수출입기업 본사 70%가 위치하고 있는 경제·금융의 중심지다. 그 기업들을 위해 관세행정과 글로벌 수출 지원을 적극 주관하고 있는 곳이 바로 서울본부세관이다. 김광호 서울본부세관장은 코로나19로 수출기업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오히려 지금의 위기가 기회로 바뀔 수 있는 ‘골든타임’이라고 긍정적인 포부를 밝혔다. 김 세관장은 관세청 정보협력국장 시절 전자통관자동화 시스템을 구축했을 때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이밖에 4세대 국가관세종합망(국종망) 추진단장 그리고 본청 조사감시국장, 통관감시국장, 대구본부세관장, 관주본부세관장 등을 두루 역임했다. 월간 조세금융에서는 서울본부세관에서 김광호 세관장을 만나 중점 추진과제로 내세운 ①적극 행정과 수출 지원, ②위해물품 차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