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6.5℃
  • 구름조금강릉 1.9℃
  • 맑음서울 -4.7℃
  • 맑음대전 -1.8℃
  • 구름많음대구 2.0℃
  • 구름많음울산 4.8℃
  • 흐림광주 2.6℃
  • 흐림부산 6.4℃
  • 흐림고창 1.9℃
  • 흐림제주 7.8℃
  • 맑음강화 -5.8℃
  • 맑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4℃
  • 흐림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2.9℃
  • 흐림거제 6.7℃
기상청 제공

세무 · 회계

더보기

금융

더보기
내년 청년층 위한 ‘5천만원 통장’ 나온다…“70만원씩 5년 납부”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청년층의 중장기 자산형성 지원을 돕기 위해 내년 ‘청년도약계좌’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29일 김 위원장은 서울 중구 서민금융진흥원에서 개최된 ‘2030 자문단 출범식’에 참석해 “정부가 역대 최초로 청년정책을 국정과제로 선정, 청년의 삶 전반을 지원하기 위한 대책을 범정부적으로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년 청년도약계좌 출시 등으로 청년층의 중장기 자산 형성을 지원할 것”이라며 “지금 청년들이 직면하는 여러 새로운 문제는 사회 전반적으로 같이 고민하고 해결할 수 있다. 청년의 원활한 금융 생활을 위해 힘쓰고 있다”고 설명했다. 내년 출시될 청년도약계좌는 정책형 금융 상품이다. 윤석열 정부의 대선공약으로 추진하고 있다. 당초 청년도약계좌는 만 19~34세 청년 대상 10년 만기로 1억원의 목돈을 마련하도록 하는 금융상품으로 만들어질 예정이었으나, 만기가 길다는 지적에 5년 만기 상품으로 준비되는 중이다. 해당 상품 가입은 만 19~34세 청년 중 개인소득 6000만원 이하면서, 동시에 가구 소득 중위 180% 이하를 대상으로 한다. 만기는 5년, 월 납입액은 40~70만원으로 정부가 지원하는 기여금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