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中 '지리그룹'과 손잡고 그린 비즈니스 분야 공략

2024.06.12 17:59:13

충전 인프라 및 차량용 전장 부품 등에서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조세금융신문=김필주 기자) SK가 중국 저장지리홀딩그룹(Zhejiang Geely Holding Group, 이하 ‘지리그룹’)과 손을 맞잡고 전기차 배터리, 차량용 전장 부품 등 친환경 모빌리티 분야의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12일 지주사 SK는 지난 11일 지리그룹과 ‘전략적 사업 협력을 위한 협약(Framework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는 자사가 보유한 사업개발 역량과 지리그룹이 갖춘 모빌리티 전문성을 결합해 그린 비즈니스 분야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전략이다.

 

또한 양사는 전기차 배터리 등 친환경 모빌리티 분야에서 협력 기회를 모색할 방침이다. 이 밖에 ▲충전 인프라 ▲차량용 전장 부품 ▲친환경 에너지 등 다양한 그린 비즈니스 분야에서 양사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할 계획이다.

 


지난 1986년 설립된 지리그룹은 현재 세계적 모빌리티 테크 기업으로 성장해 산하에 다수의 자동차 브랜드를 두고 있다. 2023년 기준 지리그룹의 차량 판매량은 279만대에 달했고 이 가운데 전기차 및 신에너지 차량 판매고는 98만대를 넘어섰다.

 

SK에 따르면 양사 간 협력 관계 구축 과정에서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의 글로벌 네트워킹이 특히 중요한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장용호 SK 사장은 “양사는 이번 관계 구축으로 글로벌 전기차 시장과 친환경 에너지 분야를 선도하면서 미래 모빌리티 영역에서도 단단한 입지를 구축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리동후이 지리그룹 CEO는 “SK와의 협업은 글로벌 파트너사와 함께 모빌리티 산업을 지속 가능한 방향으로 향상시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며 “양사는 각자의 강점을 최대한 활용해 글로벌 소비자들에게 더 나은 친환경 모빌리티 경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화답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필주 기자 sierr3@tfnews.co.kr



관련기사




PC버전으로 보기

회사명 : 주식회사 조세금융신문 사업자 등록번호 : 107-88-12727 주소 : 서울특별시 은평구 증산로17길 43-1 (신사동 171-57) 제이제이한성B/D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1713 등록일자 : 2011. 07. 25 제호 : 조세금융신문 발행인:김종상 편집인:양학섭 발행일자 : 2014. 04. 20 TEL : 02-783-3636 FAX : 02-3775-4461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