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목)

  • 맑음동두천 7.3℃
  • 맑음강릉 17.2℃
  • 맑음서울 9.0℃
  • 맑음대전 7.7℃
  • 맑음대구 8.9℃
  • 맑음울산 12.2℃
  • 맑음광주 8.0℃
  • 맑음부산 13.1℃
  • 맑음고창 5.9℃
  • 맑음제주 14.6℃
  • 맑음강화 11.1℃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5.0℃
  • 맑음강진군 7.3℃
  • 맑음경주시 7.5℃
  • 맑음거제 11.6℃
기상청 제공

인사 · 동정

文대통령, 세번째 총리에 김부겸 지명…5개 부처 개각도 단행

국토 노형욱·과기 임혜숙·산자 문승욱…노동 안경덕·해수 박준영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정세균 국무총리의 후임으로 김부겸 전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명했다. 또 국토교통부,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용노동부, 해양수산부 등 5개 부처에 대한 개각을 동시 단행했다.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16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국무총리 및 5개 부처 장관에 대한 인선 결과를 발표했다.

 

유 실장은 “김 후보자는 정치와 사회 현장에서 공정과 상생을 실천해 온 4선 국회의원 출신의 통합형 정치인”이라며 “지역주의 극복과 사회개혁, 국민 화합을 위해 헌신해 왔으며, 행정안전부 장관 출신으로 재난 상황에서 국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고 설명했다.

 

김부겸 총리 후보자는 이낙연 전 총리, 정세균 총리에 이은 문재인 정부 세 번째 총리다. 김 후보자가 청문회를 거쳐 총리에 임명되면 문재인 정부의 사실상 마지막 국무총리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김 후보자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4선 국회의원 출신으로, 문재인 정부 초대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냈다.

 

 

이와 함께 5개 부처에 대한 개각도 단행됐다. 변참흥 국토교통부 장관의 후임에는 노형욱 전 국무조정실장이, 산자부 장관에는 문승욱 국무조정실 2차장이, 과기부 장관에는 임혜숙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이 각각 내정됐다.

 

또 노동부 장관에는 안경덕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상임위원이, 해수부 장관에는 박준영 현 차관이 발탁됐다.

 

이번 개각은 정치인 보다는 대부분 관료 출신이 발탁돼 국정 운영을 맡는다.

 

다음은 국무총리를 비롯한 5개 부처 내정된 장관 프로필이다. 

 

○ 국무총리 / 김부겸 (金富謙, Kim boo kyum), 1958년생

【 학 력 】
- 대구 경북고
- 서울대 정치학과
- 연세대 행정학 석사

【 경 력 】
- 더불어민주당 국민통합특별위원회 위원장(現)
- 행정안전부 장관
- 제16·17·18·20대 국회의원
- 민주통합당 최고위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 임혜숙 (林惠淑, Lim Hyesook), 1963년생

【 학 력 】
- 서울 송곡여고
- 서울대 제어계측공학과
- 서울대 제어계측공학 석사
- 미국 텍사스주립대(오스틴캠퍼스) 전기컴퓨터공학 박사

【 경 력 】
-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現)
- 이화여대 전자전기공학전공 교수(現)
- 대한전자공학회 회장
- 이화여대 공과대학 학장
- 삼성 휴렛팩커드, 미국 벨 연구소, 미국 시스코 시스템즈 연구원


○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문승욱 (文勝煜, Moon Sung Wook), 1965년생

【 학 력 】
- 서울 성동고
- 연세대 경제학과
- 서울대 행정학 석사
- 미국 하버드대 행정학 석사

【 경 력 】
- 국무조정실 국무2차장(現)
- 경상남도 경제부지사
- 산업통상자원부 산업혁신성장실장
- 방위사업청 차장
- 행시 33회

 

○ 고용노동부장관 / 안경덕 (安庚德, An Kyung-duk), 1963년생

【 학 력 】
- 강원 춘천고
- 한국외국어대 정치외교학과

【 경 력 】
-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상임위원(現)
- 고용노동부 기획조정실장
- 고용노동부 노동정책실장
- 고용노동부 서울지방고용노동청장
- 행시 33회


○ 국토교통부 장관 / 노형욱 (盧炯旭, Noh Hyeong-ouk), 1962년생

【 학 력 】
- 광주제일고
- 연세대 정치외교학과
- 프랑스 파리정치대학 국제경제학 석사

【 경 력 】
- 국무조정실장
- 국무조정실 국무2차장
- 기획재정부 재정관리관
- 기획재정부 사회예산심의관, 행정예산심의관
- 기획재정부 공공혁신기획관
- 행시 30회


○ 해양수산부 장관 / 박준영 (朴俊泳, Park Junyoung), 1967년생

【 학 력 】
- 경기 수성고
- 고려대 행정학과

【 경 력 】
- 해양수산부 차관(現)
- 해양수산부 기획조정실장
- 해양수산부 대변인
- 주영국대한민국대사관 공사참사관
- 해양수산부 어촌양식정책관
- 행시 35회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 문재인 정권에게 던지는 위징(魏徵)의 말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현 정권의 자책문제로 불필요하기도 했던 서울시장, 부산시장의 보궐선거가 부메랑이 되어 현 정권의 심장부를 때렸다. 보궐선거 원인을 제공한, 그것도 파렴치한 성추행이란 원인행위임에도 불구하고 국가권력을 잡은 현정권이 무리하게 당규, 당헌을 바꿔가며 잃어버린 자책점을 되찾고자 승부수를 던졌지만 국민들은 용납하지 않았다. 이렇게까지 국민들이 현 문재인 정권에게 철저히 분노하고 있음은 투표 결과 시까지는 전혀 몰랐다는 점이 옳을 것이다. 왜 국민들의 분노가 천정을 찌르고 있을까? 이는 검증하지 않아도 자명하다. 그 원인은 문재인 정권의 바깥에 있는 게 아닌 안에서 일어나는 거대권력의 오만과 독선에 기인한다. 거대권력으로 같은 세력을 덮고, 감싸주며, 옹호하고 다른 세력을 나쁜 것으로 비난해 몰아세우는 아집 형태의 사고방식이다. 옹호하고 비난하는 잣대는 오로지 그것이 공정, 불공정하냐의 여부(與否)여야 되는데 이것보다는 아군, 적이냐의 여부가 기준으로 돼 버린 것이다. 끊임없이 이어지는 이 행태는 말없이 힘든 생활에 허덕이는 국민들의 가슴에 깊은 멍을 남겨줬고 이것이 이번 결과로 나타난 것이다. 필자는 현 문재인 정권에
[인터뷰] 김미림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 사무총장
(조세금융신문=김종태 기자) 교육, 복지, 문화 영역의 융합을 통한 지역공동체 의식확장을 위해 설립된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이사장 박선희, 이하 재단)은 장애인, 노인 등 취약계층의 인권은 물론 이들이 자립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쏟아붓고 있다. 지난해 코로나 팬데믹으로 재단도 타격을 받았지만 뚝심있게 거친 파도를 헤쳐가고 있다. “어려움이 있지만, 다양한 전문가들의 네트워킹과 봉사로 재단이 발전할 수 있었죠” 재단의 살림을 도맡아 운영하고 있는 김미림 재단 사무총장의 말처럼 재단은 다양한 전문가의 관심과 지원으로 시나브로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3월 11일 경기도 의정부 재단 사무실에서 김미림 사무총장을 만나 지역을 넘어 전국 단위 ‘평생교육’의 메카로 향해가는 재단의 포부를 살펴봤다. Q. 사회단체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이 어떤 단체인지 소개 부탁드립니다. 한국교육복지문화진흥재단은 교육, 복지, 문화의 융합을 통해 지구촌을 포괄하는 지역사회 공동체문화를 형성하기 위해서 지난 2010년 설립된 사회단체입니다. 경기도 의정부에 있으면서 경기도내 12개 지부, 서울특별시 지부, 인천광역시 지부, 부산광역시 지부 등을 두고 있고, 부설 기관으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