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목)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3.7℃
  • 맑음서울 -0.2℃
  • 맑음대전 -0.6℃
  • 맑음대구 0.5℃
  • 맑음울산 3.2℃
  • 맑음광주 2.6℃
  • 맑음부산 5.6℃
  • 맑음고창 -0.6℃
  • 맑음제주 8.1℃
  • 맑음강화 -1.8℃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3.2℃
  • 맑음강진군 0.1℃
  • 맑음경주시 -1.1℃
  • 맑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HEALTH & BEAUTY

스페쉬, 30대 여자 종합비타민 선물 기획전…‘클레오파트라 포 우먼’ 영양제 할인

(조세금융신문=고은선 기자)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스페쉬가 ‘내 맘대로 골라 담는 나만의 D.I.Y세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30대 여성 직장인 비타민 ‘클레오파트라 포 우먼’ 영양제를 비롯해 성별 연령별 종합비타민과 기능강화 선물 기획 세트 구매 시 2-SET부터 5-SET까지 구성에 따라 최대 25% 할인받을 수 있다.

 

이르면 20대 후반, 보통 30대부터 피부 재생 속도가 느려지기 시작한다. 특히 사춘기부터 20대 초반까지 지성 피부였던 남자, 여자도 30대가 넘어가면서 이유없이 복합성, 건성 피부로 바뀌는 경우도 종종 있다.

 

피부의 적절한 유수분 밸런스가 건강함의 지표다. 건조한 피부는 주름이 더 잘생기는데 이는 피지 분비가 감소하고, 몸 속 수분을 뺏겨 수분보유량이 떨어지면서 하얀 각질의 원인이 된다. 피부 기능이 떨어지는 시점부터 효과적인 주름 관리가 필요하다.

 

생활 속 사소한 습관도 영향을 미친다. 잠잘 때 너무 높은 베개를 사용하지 않도록 주의하고 각질층의 세포 교체 주기가 점차 늦어지므로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도와 피부 재생을 돕는 것도 방법이다.

 

피부를 건강하게 만드는데 좋은 음식으로는 비타민과 수분 공급에 용이하고 식이섬유질이 풍부한 채소, 과일이 좋다.

 

특히 비타민은 피부 진정부터 재생, 탄력 강화, 노화 방지, 미백 등 피부 건강에 도움을 주어 영양제는 물론 화장품 원료로도 사용된다. 설탕, 인위적인 단맛을 내는 감미료 등 단순당이 함유되어 있거나 고열량, 고지방 음식은 오히려 피부에 트러블을 유발할 수 있다.

 

스페쉬 관계자는 “실용적인 선물을 찾는 사람들이 늘면서 바쁜 일상 속 건강관리를 위한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관심이 많다. 젊은 20대, 30대도 여자친구나 1주년, 결혼 기념 선물로 멀티비타민에 관심을 갖는 추세인데 제품 구매시 전 성분을 꼼꼼히 살펴보고 함량도 따져봐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SPASH 클레오파트라 포 우먼’은 NAG를 비롯해 13가지 비타민, 6가지 미네랄을 한꺼번에 섭취할 수 있는 복합 비타민 제품이다.

 








배너




[시론]세무사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한 세무대리 허용과 공정한 사회
(조세금융신문=이동기 전 한국세무사고시회 회장) 문재인 정부 출범 후인 2018년 4월 26일 세무사 자동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한 세무대리금지를 규정한 세무사법 등에 대한 헌법불합치결정은 여러 가지 시사점을 준 면이 있다. 당시 헌법재판소는 재판관 6대 3의 의견으로 세무사 자격 보유 변호사로 하여금 세무사업무를 할 수 없도록 규정한 세무사법 등의 규정은 헌법에 합치되지 않는다고 하면서, 관련 법령은 2019년 12월 31일까지만 효력을 유지하는 것으로 결정을 내렸다. 그 후 기획재정부는 2018년 세법개정안을 마련하면서 헌법재판소의 결정을 감안하여 세무사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하여 세무사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세무사의 업무 중에서 기장대리와 성실신고확인을 제외한 나머지 세무대리업무만 할 수 있는 것으로 개정안을 발표하였다가, 전면적인 세무대리를 주장하는 법무부 등의 반발에 밀려 개정안을 철회한 바 있다. 그리고 올해 정부는 국무총리실의 조정을 거쳐 세무사자격보유 변호사가 기장대리와 성실신고확인을 포함한 세무사법상의 모든 세무사업무를 할 수 있는 것으로 세무사법개정안을 마련해 정기국회에 제출한 상태이다. 정부의 이러한 세무사법 개정안에 대하여 현재 관련 당사자인
[인터뷰]이장원 세무사 "양도와 상속·증여는 끊임없이 공부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2017년부터 부동산 관련 각종 규제가 쏟아지면서 관련 법이 바뀌고 복잡해졌다. 이후 양도소득세 상담을 꺼리는 세무사가 늘면서 ‘양포세무사’라는 신조어까지 만들어졌다. 부동산이 속해있는 지역이 조정대상지역인지 또는 1주택자라도 보유기간과 거주기간은 어떻게 되는지, 2주택 이상을 보유한 다주택자의 경우는 비과세를 어떻게 판단해야 하는지 등 매우 다양한 요소에 대해 정확한 판단을 통해 컨설팅하지 않으면 수천 만원에서 많게는 수 억원의 세금 차이가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장원 세무사는 양도소득세와 상속세를 전문으로 컨설팅하면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납세자와의 상담과 함께 양도세 교육 일정이 이미 꽉 찬 이 세무사를 찾는 고객 중 상당수는 동료 세무사라고 한다. 그만큼 양도세 상담이 어렵기 때문이다.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 주변에 자리한 ‘장원세무사’를 찾아 이장원 세무사를 만났다. Q 세무사의 업무 중 가장 기본이 되는 일이 장부작성 대리 즉 기장대리인데, 기장대리를 하지 않고 세무 컨설팅 위주로 일하고 있다고요. A 기장대리 업무는 세무사의 기본업무이면서 주가 됩니다. 저도 같은 생각이었지만 2017년 다주택자에 대한 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