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3.8℃
  • 구름조금강릉 3.3℃
  • 맑음서울 -2.5℃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2.8℃
  • 구름조금울산 3.5℃
  • 구름조금광주 4.1℃
  • 맑음부산 3.9℃
  • 맑음고창 2.8℃
  • 구름많음제주 10.2℃
  • 구름조금강화 -0.4℃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4.8℃
  • 맑음경주시 2.8℃
  • 맑음거제 5.3℃
기상청 제공

제네시스 G70, 북미 자동차 전문기관서 잇단 호평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현대자동차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의 G70이 ‘2019 북미 올해의 차’에 최종 선정된 데 이어 북미의 여러 자동차 전문기관으로부터 잇달아 호평을 받았다.

 

11일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G70은 지난달 30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자동차 전문 매거진 카앤드라이버가 선정하는 ‘에디터스 초이스 2019’에서 컴팩트 세단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또 지난 7일에는 2019 시카고 모터쇼의 ‘모터위크 드라이버스 초이스’에서 베스트 럭셔리카로 뽑혔다.

 

모터위크 수석 총괄 프로듀서이자 진행자인 존 데이비스는 “G70는 보면 볼수록 놀라운 차”라며 “균형이 잘 잡힌 샤시와 멋진 바디에 화려하고 하이테크한 사양을 갖춘 진정한 럭셔리카”라고 평가했다.

 

이와 함께 G70은 지난 7일 미국 자동차 전문 평가기관 카즈닷컴이 선정하는 가장 높은 상인 ‘베스트 오브 2019’에서 럭셔리 스포츠 세단 부문에 선정됐다.

 

같은 날 캐나다에서도 캐내디언 오토모티브 저리로부터 현대차 코나, 재규어 I-페이스, 미쓰비시 아웃랜더 등의 후보를 제치고 ‘2019 베스트 오브 더 베스트’를 수상했다.

 

아울러 G70은 ‘2019 세계 올해의 차’ 최종후보 10개 차종에도 이름을 올렸다. 2019 세계 올해의 차 주최 측은 내달 5일 제네바모터쇼에서 최종후보 3개 차종을 발표하고 오는 4월에 열리는 뉴욕모터쇼에서 최종 선정작을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제네시스 브랜드는 올해 북미에서 상반기 중 딜러망 구축을 마무리하고 G90 런칭 등을 이어가며 북미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최근에는 북미 최대 스포츠 축제인 슈퍼볼이 열리는 애틀란타에서 세단 라인업 전시 및 시승 이벤트 등 다양한 고객 행사를 실시했으며, 미국 PGA 투어 제네시스 오픈 후원을 지속하며 마케팅 활동도 강화했다.








배너




[시론]세무사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한 세무대리 허용과 공정한 사회
(조세금융신문=이동기 전 한국세무사고시회 회장) 문재인 정부 출범 후인 2018년 4월 26일 세무사 자동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한 세무대리금지를 규정한 세무사법 등에 대한 헌법불합치결정은 여러 가지 시사점을 준 면이 있다. 당시 헌법재판소는 재판관 6대 3의 의견으로 세무사 자격 보유 변호사로 하여금 세무사업무를 할 수 없도록 규정한 세무사법 등의 규정은 헌법에 합치되지 않는다고 하면서, 관련 법령은 2019년 12월 31일까지만 효력을 유지하는 것으로 결정을 내렸다. 그 후 기획재정부는 2018년 세법개정안을 마련하면서 헌법재판소의 결정을 감안하여 세무사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하여 세무사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세무사의 업무 중에서 기장대리와 성실신고확인을 제외한 나머지 세무대리업무만 할 수 있는 것으로 개정안을 발표하였다가, 전면적인 세무대리를 주장하는 법무부 등의 반발에 밀려 개정안을 철회한 바 있다. 그리고 올해 정부는 국무총리실의 조정을 거쳐 세무사자격보유 변호사가 기장대리와 성실신고확인을 포함한 세무사법상의 모든 세무사업무를 할 수 있는 것으로 세무사법개정안을 마련해 정기국회에 제출한 상태이다. 정부의 이러한 세무사법 개정안에 대하여 현재 관련 당사자인
[인터뷰]이장원 세무사 "양도와 상속·증여는 끊임없이 공부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2017년부터 부동산 관련 각종 규제가 쏟아지면서 관련 법이 바뀌고 복잡해졌다. 이후 양도소득세 상담을 꺼리는 세무사가 늘면서 ‘양포세무사’라는 신조어까지 만들어졌다. 부동산이 속해있는 지역이 조정대상지역인지 또는 1주택자라도 보유기간과 거주기간은 어떻게 되는지, 2주택 이상을 보유한 다주택자의 경우는 비과세를 어떻게 판단해야 하는지 등 매우 다양한 요소에 대해 정확한 판단을 통해 컨설팅하지 않으면 수천 만원에서 많게는 수 억원의 세금 차이가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장원 세무사는 양도소득세와 상속세를 전문으로 컨설팅하면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납세자와의 상담과 함께 양도세 교육 일정이 이미 꽉 찬 이 세무사를 찾는 고객 중 상당수는 동료 세무사라고 한다. 그만큼 양도세 상담이 어렵기 때문이다.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 주변에 자리한 ‘장원세무사’를 찾아 이장원 세무사를 만났다. Q 세무사의 업무 중 가장 기본이 되는 일이 장부작성 대리 즉 기장대리인데, 기장대리를 하지 않고 세무 컨설팅 위주로 일하고 있다고요. A 기장대리 업무는 세무사의 기본업무이면서 주가 됩니다. 저도 같은 생각이었지만 2017년 다주택자에 대한 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