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1 (토)

  • 흐림동두천 12.6℃
  • 흐림강릉 14.9℃
  • 흐림서울 14.9℃
  • 흐림대전 13.2℃
  • 구름조금대구 10.6℃
  • 구름많음울산 11.7℃
  • 구름많음광주 13.9℃
  • 구름조금부산 14.0℃
  • 흐림고창 11.6℃
  • 구름조금제주 15.2℃
  • 흐림강화 15.4℃
  • 흐림보은 9.3℃
  • 흐림금산 10.1℃
  • 맑음강진군 10.9℃
  • 구름조금경주시 9.1℃
  • 구름많음거제 11.4℃
기상청 제공

인사 · 동정

양승찬 교수(인신위 기사심의분과위원장), 한국언론학회장 취임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인터넷신문위원회(위원장 방재홍)는 기사심의분과위원장을 맡고 있는 숙명여대 미디어학부 양승찬 교수(사진)가 오는 17일 제47대 한국언론학회장에 취임한다고 밝혔다. 임기는 1년이다.

 

양 교수는 서울대 언론정보학과를 졸업했고 미국 펜실베이니아대에서 커뮤니케이션학 석사, 위스콘신대에서 언론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언론중재위원회 중재위원, 문화체육관광부 여론집중도조사위원회 위원, 언론진흥재단 선임연구위원, 숙명여대 입학처장 등을 지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회계부정 막는 ‘경영의 골든아워’ 신재준 성현회계 상무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홍채린 기자) 심장이 멎은 지 10분 후, 심근경색은 1시간 후, 뇌졸중은 3~4시간이 지나면 손을 쓸 수 없게 된다. 생명을 되돌릴 수 있는 마지막 순간을 골든아워라고 부른다. 국내에서는 얼마 전까지도 기업의 골든아워에 대해 큰 관심이 없었다. 부실회계에 대해 경영진들은 쉬쉬했고, 법제도도 부실했다. 그리고 대우조선 회계부정 사태로 뼈아픈 수업료를 지불해야 했다. 포렌식(forensic) 분야가 기업경영의 응급의사 역할로 주목받은 것도 최근의 일이다. 성현회계법인은 기업의 골든아워에 대비해 중견급 법인으로서는 사실상 최초로 전담 포렌식 조직을 갖췄다. “병법에서 싸우지 않고 적을 이기는 것이 최선책이듯이 부실도 발생하기 전에 방지할 수 있다면 그것이 최선이다.” 성현회계법인 포렌식 리더, 신재준 상무를 통해 기업의 골든아워에 대해 들어봤다. 포렌식, 외면 받던 기업의 응급수술 “나도 수술이라는 말만 들어도 겁이 난다. 기업 입장에서 포렌식 조사는 두려울 수밖에 없다. 그러나 환부에 접근하려면 수술과 출혈을 감수해야 하는 것처럼 포렌식 조사도 기업 내부에 대해 강도 높은 조사를 할 수밖에 없다.” 포렌식은 증거수집을 위한 과학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