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0 (화)

  • 맑음동두천 4.5℃
  • 맑음강릉 9.2℃
  • 서울 7.1℃
  • 박무대전 3.4℃
  • 박무대구 -0.7℃
  • 맑음울산 3.5℃
  • 박무광주 4.4℃
  • 맑음부산 8.2℃
  • 흐림고창 8.0℃
  • 맑음제주 8.8℃
  • 흐림강화 7.8℃
  • 구름조금보은 -1.3℃
  • 구름조금금산 -0.8℃
  • 흐림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3.2℃
기상청 제공

캐딜락코리아, ‘벤츠 출신’ 서영득 신임 대표 선임

(조세금융신문=김성욱 기자) 캐딜락코리아는 프리미엄 수입차 브랜드 전문가인 서영득 씨를 내달 1일부로 캐딜락코리아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고 16일 밝혔다.

 

서영득 신임 대표는 향후 캐딜락코리아의 판매, 마케팅, 서비스 등 캐딜락 브랜드의 국내 비즈니스 전반을 총괄하며 국내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캐딜락 브랜드의 성장을 가속화할 예정이다.

 

서 대표는 2009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에 입사해 10년 가까이 프리미엄 수입 자동차 업계에서 전문 경험을 쌓아왔다. 또 프리미엄 브랜드 전문가로서 그동안 네트워크 개발 및 세일즈 디렉터로 재직하며 프리미엄 브랜드 네트워크 관리 전반에 대한 전문성을 발휘해 왔다.

 

특히 2015년부터는 메르세데스-벤츠의 고성능 브랜드 AMG와 최상위 럭셔리 브랜드 마이바흐(Maybach)의 책임 브랜드 매니저를 역임하며 국내 프리미엄 자동차 시장에 브랜드 인지도를 구축했다.

 

캐딜락코리아 관계자는 “서 신임 대표의 임명으로 최근 국내 시장에서 성장을 지속하고 있는 캐딜락 브랜드는 프리미엄 브랜드로서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가져가게 될 것”이라며 “캐딜락 제품의 압도적인 제품 경쟁력에 더해 프리미엄 캐딜락 브랜드만이 제공할 수 있는 가치와 서비스들에 대해 고객들과 더욱 긴밀하게 소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인터뷰]김유찬 조세재정연구원장 "보편증세, 자산·소득 과세부터 앞서야"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저성장 시대를 극복하기 위해 조세재정에 대한 다양한 정책이슈가 나오고 있다. 과도한 경제적 집중, 수출·내수구조, 고령화와 사회안전망, 자산과세, 복지재원 마련, 수도권 집중화, 재정집행 효율화 등 지금까지 한국경제와 사회를 이끌었던 패러다임으로는 해결이 어려운 난제들이다. 김유찬 조세재정연구원장은 구조적 문제가 고칠 수 없이 커졌다는 것은 과거와 다른 국면 대전환이 필요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위기를 돌파하는 방법은 만병통치약이 아니라 공정한 규칙이 적용되는 상황에서 현재 우리상황에 맞는 적응방식이 무엇인지 찾는 것이라 말한다. 11월 20일 세종시에 위치한 조세재정연구원에서 김유찬 원장을 만났다. 다음은 김 원장과의 일문일답. Q 한국조세재정연구원에 취임 후 600일이 됐다. 소회는? A 생각했던 것보다 연구원 운영과 행정이 일이 많았다. 지금은 많이 정리됐으며, 정책적 대안을 제시하는데 더욱 집중하려 한다. Q 조세재정 측면에서 한국 경제의 선결 과제는? A 사회안전망을 확충을 위해 복지재원을 마련해야 한다. 중요한 것은 세부담이 공정하게 분담되도록 공정 과세를 유지하는 것이다. 모든 국민이 자신의 능력에 맞춰 세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