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1 (화)

  • 흐림동두천 5.1℃
  • 맑음강릉 9.2℃
  • 흐림서울 7.3℃
  • 맑음대전 8.3℃
  • 맑음대구 10.4℃
  • 맑음울산 9.6℃
  • 맑음광주 9.7℃
  • 맑음부산 9.2℃
  • 맑음고창 9.7℃
  • 구름많음제주 13.2℃
  • 구름많음강화 5.5℃
  • 맑음보은 8.0℃
  • 맑음금산 8.1℃
  • 맑음강진군 8.5℃
  • 맑음경주시 9.9℃
  • 맑음거제 7.4℃
기상청 제공

정치

서울 강동~하남~남양주 잇는 9호선 연장사업 확정…2028년 준공 예정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진선미 의원은(국토교통위원장, 서울 강동갑) 서울 강일동을 거쳐 남양주 왕숙신도시로 연결되는 도시철도 9호선 연장사업이 2028년 개통을 목표로 추진된다고 29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신도시 조성과 수도권 교통량 변화에 따른 개선 대책으로 교통전문기관 용역, 한국교통연구원 검증, 지방자치단체 협의,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심의를 거쳐 9호선 연장사업을 포함한 광역교통개선대책을 확정하였다.

 

이번 대책에서 남양주 왕숙신도시와 고양시 창릉신도시의 교통대책을 중심으로 도시철도 9호선 연장사업, 한강교량 신설, 올림픽대로·강변북로 확장, 고양-은평 도시철도 신설을 포함한 34개의 사업이 확정되었다. 국토교통부는 이 사업들의 추진을 위해 약 4조5000억여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도시철도 9호선은 서울 강동에서부터 하남시, 남양주 왕숙신도시로 연결되며, 2021년 상위계획 반영 및 기본계획 착수, 2024년 착공을 거쳐 2028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되고, 약 1조 5천억여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이다.

 

서울 강동구는 대단위 아파트단지의 재건축과 공공주택지구 조성으로 신규입주 인구가 대폭 늘어나고 있고 이로 인한 교통대란이 우려되어왔으나, 지난 7월 확정된 9호선 4단계 턴키방식 추진(2027년 개통 예정)에 뒤이어, 광역교통개선대책에 9호선 강일동 연장이 추가됨에 따라 그동안 우려되었던 교통불편이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도시철도 사업과 아울러 강동구 지역의 올림픽대로 확장 사업, 강일IC 우회도로 신설 사업, 인근의 한강교량 신설 사업도 추진되어 도로교통 환경 또한 크게 개선될 예정이다.

 

진선미 국회의원은 9호선 도시철도 연장을 포함한 광역교통개선대책의 확정과 원활한 추진을 위해 국토교통부, 서울시, LH, KDI 등 관련기관의 장 및 실무자와 적극적인 협의를 진행해 왔다. 또한 신도시 연장으로 인한 9호선의 혼잡도를 최소화하기 위해 열차 증결(증량)을 요구하여 이를 반영시켰다.

 

진 의원은 “새해를 앞두고 서울 강동 주민을 비롯하여 수도권의 많은 주민들에게 좋은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은 세계적인 메가시티로 발돋음 하고 있기에, 경제적·문화적 통합과 상생을 위해 교통에 대한 투자는 필수적”이라고 말했다.

 

이어 진 의원은 “광역교통개선대책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이석정 한국세무사고시회장 "전문세무사 추천제 도입"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촬영=김진산 기자) 한국세무사고시회는 지난해 11월 18일 제52회 정기총회를 열고 제26대 회장으로 이석정 세무사를 선출했다. 그동안 총무부 회장으로 고시회 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감당하던 이석정 신임회장은 ‘회원 중심! 행동하는 고시회’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회원의 권익을 보호하고 세무사제도 발전을 위해 더욱 열심히 행동에 나서겠다고 천명했다. 가장 눈에 띄는 대목은 전문 세무사 양성을 위한 계획이다. 세무사의 전문 분야를 키워나가기 위해 세무사들의 업무 분야를 세분화하고 이를 토대로 전문 세무사 추천을 위한 규정을 마련하며 이후 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전문세무사학교’를 세우기로 했다. 이를 마친 회원에게 ‘추천패’를 전달하여 소속 회원들을 명실공히 전문 분야의 특화된 세무사로 키워나가겠다는 방침이다. 한국세무사고시회는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를 제한하는 내용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해 2년여 동안 국회 앞 1인 시위 등을 통해 단합된 모습을 보여왔다. 이런 노력 끝에 세무사법은 지난 2021년 11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 회장은 “최근에는 변호사 등 타 자격사의 업무침해 외에도 세무 플랫폼의 등장으로 세무 시장 질서가 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