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2 (화)

  • 흐림동두천 3.9℃
  • 흐림강릉 2.9℃
  • 구름많음서울 6.1℃
  • 구름많음대전 5.8℃
  • 흐림대구 6.0℃
  • 흐림울산 3.8℃
  • 구름많음광주 7.2℃
  • 흐림부산 7.8℃
  • 구름많음고창 5.6℃
  • 구름조금제주 9.0℃
  • 구름조금강화 5.7℃
  • 흐림보은 4.4℃
  • 흐림금산 4.8℃
  • 맑음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3.6℃
  • 구름많음거제 9.5℃
기상청 제공

전국 아파트값 ‘껑충’…강남 재건축 기대감에 상승폭 확대

한국부동산원 주간 아파트 동향…안정화 대책에도 서울 매매가 상승폭 확대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부동산 공급대책을 앞두고 전국 아파트값이 멈출 줄 모르고 상승폭이 확대되고 있다.

 

한국부동산원은 1월 3주(18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전국의 아파트 매매가격은 0.29%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21일 밝혔다.

 

서울은 이번 주 0.02p 오른 0.09%로 상승폭이 커졌다. 서울 아파트 매매시장은 공급대책 마련과 가계대출 관리 강화 등 시장 안정화 정책 지속되는 가운데 정비사업 및 교통호재 있는 지역이나 신축 및 역세권 위주로 상승했다.

 

강남 4구의 경우 송파구(0.18%)는 잠실동 인기 단지와 재건축 기대감 있는 단지 위주로 올랐고, 강남구(0.11%)는 압구정동 재건축과 도곡동 (준)신축 위주로 상승폭 확대됐다. 강동구(0.11%)는 암사·고덕동 위주로 올랐다. 서초구(0.10%)는 반포동 재건축 단지 위주로 상승했다.

 

강북에서는 동대문구(0.15%)가 전농ㆍ답십리동 역세권 신축 위주로 올랐고, 강북구(0.10%)는 미아뉴타운 (준)신축 위주로, 노원구(0.10%)는 상계동 정비사업 진척 등으로 상승했다.

 

수도권은 이번주 0.31% 올라 지난주(0.26%)보다 상승폭을 키웠다. 인천의 경우 인천 연수구(0.95%)는 정주여건 양호한 송도동 대단지 및 연수동 구축 단지 위주로, 서구(0.40%)는 상대적 가격수준 낮은 당하․검암동 중소형 위주로, 계양구(0.36%)는 교통 및 학군 등 주거여건 양호한 귤현․병방동 위주로 상승했다.

 

경기도 역시 0.36%에서 0.42%로 상승폭이 커졌다. 양주(1.27%)·고양(0.95%)는 교통호재와 주거환경 개선 기대감 있는 지역 위주로 집값이 올랐다. 의왕시(0.97%)는 인근지역 대비 가격 수준 낮은 내손․포일동 및 정비사업 영향 있는 삼·오전동 위주로, 남양주시(0.77%)는 다산신도시 및 화도읍 위주로, 용인 기흥구(0.63%)는 마북·언남동 구축 위주로 상승세가 확대됐다.

 

지방의 경우 0.25%에서 0.26%로 상승폭이 소폭 확대됐다. 5대 광역시도 0.32%에서 0.33%로, 8개도 지역 역시 0.18%에서 0.20%로 상승폭이 커졌다. 세종은 전주 0.24%에서 이번주 0.22%로 상승폭이 줄었다.

 

반면 전국 전셋값 상승률은 0.24%로, 전주(0.25%)에 비해 낮아졌다. 수도권 역시 전주대비 0.01%p 낮아진 0.22%로 상승폭이 줄었다. 서울은 0.13% 지난주와 같은 상승폭을 보였다.

 

강남의 경우 송파구(0.21%)는 문정동 등 역세권과 거여동 위주로, 서초구(0.11%)는 정비사업 이주수요 있는 잠원·방배동 위주로 올랐다. 강남구(0.15%)는 대치·수서동 위주로, 강동구(0.13%)는 암사·둔촌동 인기단지와 명일동 대단지 위주로 상승했다.

 

강북에선 용산구(0.17%)가 노원구(0.17%)는 상계동 대단지와 교육 환경 양호한 중계동 위주로, 중랑구(0.16%)는 중저가 단지 위주로 상승폭 확대됐고, 신계동 신축과 이촌동 주요 단지 위주로, 마포구(0.16%)는 상수동 신축과 마포동 주요단지 위주로 전셋값이 올랐다.

 

경기도에선 양주(0.59%)와 동두천(0.51%)의 전셋값 상승폭이 컸다. 지방은 0.27%에서 0.25%로 상승폭이 축소됐으나 수도권보다 높은 상승률을 유지했다.

 

세종(1.17%), 대전(0.48%), 울산(0.40%), 부산(0.33%), 제주(0.32%), 인천(0.30%), 강원(0.26%), 경기(0.25%), 대구(0.25%), 충남(0.25%), 경북(0.23%) 등 순으로 전셋값이 올랐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시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사회적 가치 높여야
(조세금융신문=나종호 (사)한국강소기업협회 상임부회장) 코로나19는 우리 사회에 공동체 의식과 협력, 그리고 사회적 가치의 중요성을 일깨워 주었다. 코로나로 감염이 확산되자 많은 자원봉사자, 의사, 간호사들이 생업을 놓고 대구로 향했다. 정부는 빠른 진단과 투명한 정보공개로 대응했다. 이런 과정에서 우리나라는 세계가 주목하는 모범적인 선진 방역국이 되었고, 이로 인해 얻는 ‘K방역’의 신뢰성이 우리나라 기업들의 수출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처럼 포스트 코로나 시대,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활동이 위기 속에 기회가 되고 있고, 기업경영에서도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경영활동이 중시되고 있다. 특히, 최근에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이 글로벌 트렌드가 되고 있기도 하다. ESG은 친환경, 사회적 책임, 지배구조 개선을 경영전략에 반영하는 것으로 이른바 ‘착한경영’으로 불린다. 즉, ESG경영은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활동으로 기업이 자원 재활용 등 환경 보호에 앞장서고, 소외 계층에 대한 지원과 사회공헌활동을 하며, 법과 윤리를 철저히 준수하는 지배구조 확립을 실천해야 지속적인 성장이 가능하다는 경영이념이다. 유럽이나 미국 등 선진국의 투자자들은 “ES
[초대석] 태원세무법인 이동심 공동대표 “ 납세자의 입장에서 생각하니 좋은 결과 가져와"
(조세금융신문=채흥기 기자) “태원세무법인이 창립 20주년을 맞는 지난해 10월 12일 공동대표로 경영일선에 참여하게 된 것은,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며 지난 13년의 노력을 인정받았다는 것에 대해 이태원 대표님께 감사함을 전합니다” 경기 북부 최대 세무법인인 태원세무법인의 창립 20주년을 맞는 2020년 10월 12일 공동대표로 선임된 이동심 세무사에게는 참으로 의미있는 날이기도 했다. 그도 그럴 것이 13년 전인 2007년 10월 12일 창립7주년에 입사를 했기 때문이다. 이 대표는 대학을 졸업하고 첫 직장으로 태원세무법인을 택했고, 바닥에서 시작해 13년 만에 공동대표에 오르기까지 했으니 성공한 커리어우먼으로 동료 여성세무서들에게는 부러움의 대상이 되기에 충분했다. 이태원 대표 세무사는 이동심 세무사를 공동대표로 추대한 이유에 대해, “무한경쟁으로 급변하는 시대에 나로서는 시장환경을 파악하고 결정하는데는 한계가 있다고 판단해 보다 젊고 열정이 있는 젊은 세무사가 회사를 이끌어 주기를 기대하고 큰 틀에서 일만 하고 업무능력도 뛰어나고 사람이 중심이 되는 회사를 경영하는데 적격이라는 판단이 들어 이동심 세무사를 공동대표로 추대하기에 이르렀다”고 말했다. 그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