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흐림동두천 8.6℃
  • 흐림강릉 5.5℃
  • 흐림서울 9.4℃
  • 맑음대전 11.1℃
  • 흐림대구 10.2℃
  • 흐림울산 8.3℃
  • 맑음광주 13.9℃
  • 구름조금부산 10.5℃
  • 맑음고창 12.1℃
  • 흐림제주 11.5℃
  • 흐림강화 7.0℃
  • 흐림보은 10.0℃
  • 구름조금금산 10.3℃
  • 구름조금강진군 12.3℃
  • 흐림경주시 9.5℃
  • 구름조금거제 9.8℃
기상청 제공

금융

보험업계 CEO 만난 금융당국…“내실 있는 상생금융 방안 내놔야”

보험업계, 상생금융 필요성 공감…세부방안 마련 약속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과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보험회사 최고경영자(CEO)들을 만나 보험업계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고, 성장동력 확충을 주문했다.

 

6일 김 위원장과 이 원장은 생명‧손해보험협회장, 10개 보험회사 CEO들과 보험회사 CEO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김 위원장은 “보험의 근간은 보험계약자 간 상부상조 정신”이라며 “최근 고금리와 고물가로 보험계약자들도 어려운 처지에 놓인 만큼 보험회사가 신뢰받는 동행자로서 계약자들의 어려움을 덜기 위해 관심과 배려를 기울여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IFRS17 도입으로 재무정보뿐만 아니라 보험상품개발, 자산부채관리, 판매전략 전반에 많은 변화가 있었다”며 “재무적 성과에만 치우쳐 상품, 자산관리 등에 쏠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장기적 신뢰 형성이 가능하도록 힘써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 원장은 “서민경제가 어려움을 겪는 시기에 보험사들이 스스로 사회적 책임을 다한다면 보험에 대한 국민적 신뢰는 더욱 두터워질 것”이라며 “보험업계 자체적인 상생방안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아는데 국민에게 실질적 도움이 되는 내실 있는 방안이 마련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에 보험사, 생명‧손해보험협회는 보험업권의 상생 필요성에 공감, 자체적인 협의를 통해 세부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답했다. 또한 보험업계의 혁신과 성장을 위해 필요한 건의사항도 제기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