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5 (월)

  • 구름조금동두천 30.8℃
  • 구름많음강릉 23.4℃
  • 구름많음서울 30.9℃
  • 구름많음대전 29.8℃
  • 대구 25.5℃
  • 흐림울산 24.5℃
  • 구름조금광주 28.7℃
  • 구름조금부산 25.9℃
  • 구름조금고창 27.6℃
  • 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30.0℃
  • 맑음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29.0℃
  • 구름많음강진군 25.4℃
  • 흐림경주시 24.0℃
  • 흐림거제 24.3℃
기상청 제공

부천세무서, 제57회 납세자의 날 맞아 모범납세자 등 9명에 표창 전달

대통령 표창에 주식회사 우창건설 선정
모범납세자 8명, 세정협조자 1명에 표창 전달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부천세무서(세무서장 김상철)은 3일 제57회 납세자의 날을 기념해 4층 대강당에서 기념식을 갖고 모범납세자와 세정협조자 9명에게 표창장을 전달했다.

 

모범납세자는 모두 8명으로 ▲대통령 표창에 주식회사 우창건설 이성준 대표이사 ▲기획재정부장관 표창에 부천우리병원 한상훤 원장 ▲국세청장 표창에 동방산업 정명표 대표이사, 명성브라스트 김종범 대표이사, 인천지방국세청장 표창에 주식회사 톨리코리아 여명권 대표이사 ▲부천세무서장 표창에 오피아컴 문정훈 대표이사, 주식회사 두원전자통신 이상석 대표이사, 디케이알텍 주식회사 김현기 대표이사다. 

 

이날 가장 큰 상인 대통령 표창은 (주)우창건설 이성준 대표가 받았다. 대통령 표창은 인천지방국세청에서 전달됐다. 우창건설은 철근콘크리트 시공 능력이 전국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으며 투명한 회계관리와 성실납세를 실천하고, 직접고용과 주거환경 개선사업에 참여하여 건설산업 및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으로 표창을 받았다.

 

 

기획재정부장관 표창은 부천우리병원 한상훤 원장에게 전달됐다. 이날 표창장은 한 원장을 대신해 조은정 행정부원장이 수상했다. 부천우리병원은 응급실, 간호간병 통합병동을 운영하면서 코로나19 위기관리 수행, 부천시의 통합돌봄도시 참여 등 지역 보건의료에 기여하며, 고용안정과 함께 각종 지원사업을 통해 지역경제발전에 기여한 공이 인정됐다.

 

 

국세청장상은 동방산업 정명표 대표이사와 명성브라스트 김종범 대표이사에게 수여됐다. 동방산업은 불굴의 도전정신과 과감한 설비투자를 통해 제품의 품질개선에 노력하여 기업 경쟁력을 인정받고 성실납세로 지역사회 발전과 국가 재정확보에 기여했다. 명성브라스트는 플라스틱 제조분야에서 경쟁력을 인정받아 지속적인 매출증대로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인재양성을 위해 교육 및 고용을 증대하고, 성실납세로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인천지방국세청장 표창은 톨리코리아 여명권 대표에게 전달됐다. 톨리코리아는 무역 및 제조업을 영위하는 기업으로 품질 개선과 기술개발에 집중하여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였고, 지속적인 생산 투자를 통한 매출 증대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한 공을 세웠다.

 

세정협조자로 선정된 하늘세무법인 이기진 대표세무사(부천지역세무사회장)에게는 인천지방국세청장 표장이 전달됐다.

 

 

한편 이날 부천세무서는 일일명예세무서장에 김현기 디케이알텍(주) 대표이사를 선정하고, 일일명예민원봉사실장으로는 세무사 이연정사무소의 이연정 세무사를 위촉했다.

 

부천세무서는 이밖에 장기근속 공무원으로 20년 근속을 한 체납징세과 이남주 조사관과 부가가치세과 양지선 조사관에게 근속패를 전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김우일의 세상 돋보기] 의사의 꿈을 버리고 인류 최고의 지혜를 만든 사람
(조세금융신문=김우일 대우M&A 대표) 의료계의 극심한 반대 속에서도 정부 측의 강행으로 의대증원이 확실시 되어가며 바야흐로 의사 전성시대가 도래되었다. 현재 의대정원 3058명이 5058명으로 대폭 늘어나며 10년 후에는 5만명 이상의 의사가 늘어나게 된 것은 반드시 우리 사회에 포지티브 영향만을 주는 것은 아니라고 본다. 양지가 있으면 음지가 존재하듯이 이에도 여러 가지 부작용이 도래될 것임은 명확하다. 첫째는, 의사를 목표로 하는 광풍시대가 사회구조를 더욱 불균형으로 만들 것이다. 오로지 계급 최고의 위치에 있는 의사가 되기 위해 본인을 비롯해 부모들이 더 미친듯이 나댈 것은 지금까지의 입시 흐름을 봐서도 틀림없다. 그래서 흔히 회자되는 의대입학을 위한 반수생, N수생의 폭증이 불 보듯 뻔하며 이 수요는 이공계의 우수한 인재를 거의 고갈시켜 국가과학기술발전에 큰 후퇴를 가져올 것이다. SKY대 등의 이공계 우수인재들이 의대입학을 하기 위해 자퇴를 하고 의대입시 전문학원에 몰려드는 현상이 더욱 심화되는 것은 현재 바이오, AI, 우주, 반도체 등이 글로벌 산업의 중추로 국가간 초경쟁시대에 거꾸로 가는 현상이고 이는 국가미래에 매우 불안한 느낌을 준
[인터뷰] 창립 50주년 부자(父子) 합동 남서울관세사무소 홍영선 관세사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국내 최초의 부자(父子) 합동 관세사무소인 남서울관세사무소가 지난 5월 12일 하버파크호텔에서 창립 50주년 행사를 열고 혁신과 도약의 100년을 다짐했다. 이 자리에는 특히 장시화·이용철·이영희·김용우·이상태·손종운 씨 등 남서울 창업 멤버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현재 남서울관세사무소를 이끄는 홍영선 대표관세사는 이날 기념식에서 인사말을 통해 “남서울관세사무소의 50주년은 관세사회 역사에 커다란 획을 긋는 뜻깊은 기록이자 커다란 귀감이 되었다고 자부합니다. 전·현직 남서울 식구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믿음으로 다져온 남서울관세사무소의 50년을 보냈습니다. 앞으로 혁신과 도약의 100년을 다짐합니다”라고 전했다. 기념식에는 이승남 국가원로회의 정책위원 겸 KBS 前 국장도 참석해 “지금까지 믿음으로 50년을 지켜온 만큼 앞으로 100년도 믿음으로, 튼튼하게 성장해 나가는 기업이 될 것”이라며 덕담을 전했다. 남서울관세사무소(옛 남서울통관사)는 국내 첫 지하철(청량리역~서울역)인 1호선이 개통되고, ‘K-푸드’의 대표주자로 세계 60여 개 나라의 과자 시장을 휩쓰는 ‘초코파이’가 탄생하던 해인 1974년 5월 10일 고 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