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21.7℃
  • 흐림강릉 21.3℃
  • 서울 22.8℃
  • 대전 22.3℃
  • 흐림대구 25.1℃
  • 흐림울산 25.5℃
  • 흐림광주 25.1℃
  • 흐림부산 24.5℃
  • 흐림고창 25.4℃
  • 맑음제주 25.2℃
  • 흐림강화 21.7℃
  • 흐림보은 21.4℃
  • 흐림금산 22.2℃
  • 구름많음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컴투스, 모바일 야구게임 'OOTP 고 23' 전 세계 서비스 돌입

23년 역사의 PC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의 모든 것 손안에서 경험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컴투스는 자회사 '아웃오브더파크디벨롭먼츠가 MLB·KBO 라이선스 야구 게임 '아웃오브더파크베이스볼(OOTP) 고 23'을 글로벌 시장에 출시했다고 8일 발표했다.

 

OOTP 베이스볼은 올해로 시리즈 23번째 시즌을 맞는 PC 온라인 기반의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이다. 실제 구단을 운영하는 듯한 리얼한 게임성이 특징이다.

 

이번 글로벌 출시를 통해 새롭게 선보인 OOTP 고 23은 OOTP 베이스볼의 모바일 버전이다. 유저가 전략 전술 및 구단 재정을 총괄하는 팀 관리 기능은 물론 전 세계 야구 데이터를 보다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모바일에 최적화된 편의성까지 더했다.

 

또 역대 MLB리그 중 3개 시즌의 로스터를 무료로 제공해 인기 콘텐츠 '프랜차이즈 모드'를 체험해 볼 수 있다. 이용자는 해당 콘텐츠의 플레이 경험을 통해 자신의 입맛에 맞는 시즌을 선택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경쟁 콘텐츠 '퍼펙트 팀'도 새롭게 구현됐다. 새단장한 '퍼펙트 팀 23'을 통해 이용자는 역대 MLB 선수 카드를 수집해 자신만의 베스트 라인업을 구축할 수 있으며, 전 세계 수만 명의 이용자들과 실력을 겨룰 수 있다.

 

선수들의 모습을 3D 애니메이션을 통해 새롭게 구현하고, 한층 리얼한 시뮬레이션 연출을 위해 그래픽 엔진을 업그레이드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데스크칼럼] 건강보험 국고지원금이 주머니 쌈짓돈인가
(조세금융신문=양학섭 편집국장) “여보, 국민연금 조기 수령 신청해야 하는 것 아녀요?” 은퇴 후 국민연금으로 생활해야 하는 수급자들에게 큰 고민이 생겼다고 한다. 정부가 지난달 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를 개편하여 피부양자 자격을 강화했기 때문이다. 국민연금으로 생활하는 은퇴자들은 “왜 정부가 퇴직자들 지갑까지 털려고 혈안인지 모르겠다”며 불만을 쏟아냈다. 정부의 이번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2단계 개편으로 연 2000만원(월 167만원)이 넘는 공적연금(공무원·사학·군인·국민연금) 수급자들은 그동안 유지했던 피부양자 자격을 상실당하고 지역가입자로 전환됐다. 이로써 지역가입자로 분류된 약 27만 3000여명(전체 피부양자의 약 1.5%)은 월평균 15만원 가량의 보험료를 납부할 처지에 놓였다. 건강보험 가입자는 크게 ▲직장가입자 ▲지역가입자 ▲피부양자 등 3개 그룹으로 나뉜다. 직장가입자는 회사에서 월급으로 건강보험료를 내고, 프리랜서·자영업자 등은 지역가입자로 분류된다. 직장가입자인 가족에 생계를 의존하는 사람은 피부양자로 등록돼 보험료를 면제 받는다. 기존에는 연 소득 3400만원 이하는 가족에게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어 건강보험료를 한푼도 내지 않아도 됐
[인터뷰] 이상민 나라살림연구소 수석전문위원, 첫 세제개편안…"반시장주의적 요소 넘쳐난다"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정부가 고금리·고환율·고물가 경제위기에 대응해 감세정책의 시동을 걸었다. 법인세 인하와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 폐지 등을 두고 의견이 분분하다. 찬성 측에서는 이러한 조치가 곳간에 쌓여 있는 돈을 투자 등으로 흐르게 할 것이란 해석을 내놓는 반면, 거꾸로 돈이 한 곳에 더 고일 것이란 비판도 만만치 않다. 우리의 행동은 앞으로 수년, 수십 년, 수백 년에 걸쳐 영향을 미친다. 1000조에 가까운 사내유보금이 풀려 경제회복을 이끌어낼지 감세 조치로 인한 재정건전성에 미치는 영향은 없는 것인지 조세·재정 전문가이자 시장경제주의자의 진단을 들어봤다. 법인세 Q. 시장주의 입장에서는 돈이 한 곳에 머물러 있는 것을 제일 나쁘다고 본다. 윤석열 정부의 첫 세제개편이 고여 있는 돈을 풀리게 하는 효과가 있다고 보는가. 그렇지 않다. 돈이 고이는 거는 촉진하는데 돈이 빠지는 것에 대한 고려는 없었다. Q. 정부는 법인세를 내리면, 투자가 늘어날 것이라고 보는데. 개인적 가치판단을 배제하고 말씀드리자면 감세를 해도 장단점이 있고 증세를 해도 장단점이 있다. 감세를 했을 때 장단점이 무엇인지 국민에게 정확하고 솔직하게 말해야 한다. 장점은 기업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