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10 (토)

  • 구름많음동두천 -3.8℃
  • 맑음강릉 5.3℃
  • 구름조금서울 0.4℃
  • 박무대전 -0.7℃
  • 맑음대구 -0.2℃
  • 연무울산 5.2℃
  • 박무광주 3.6℃
  • 맑음부산 7.4℃
  • 맑음고창 0.4℃
  • 구름조금제주 8.9℃
  • 구름많음강화 -2.6℃
  • 맑음보은 -2.9℃
  • 구름많음금산 -2.4℃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2.0℃
  • 구름조금거제 4.0℃
기상청 제공

알기쉬운 세금

[알기쉬운 세금] 이재홍 세무사의 양도소득세 강의 제 3편 "공동상속주택 소수지분 특례"

지금까지 이런 강의는 없었다!
소득세법시행령 155조 ③항을 중심으로

(조세금융신문=김진산 기자)

 

 

 

[공동상속주택 소수지분 특례]

 

- 소득세법시행령 155조 ③항을 중심으로)

③제154조제1항을 적용할 때 공동상속주택[상속으로 여러 사람이 공동으로 소유하는 1주택을 말하며, 피상속인이 상속개시 당시 2 이상의 주택(상속받은 1주택이 재개발사업, 재건축사업 또는 소규모재건축사업등의 시행으로 2 이상의 주택이 된 경우를 포함한다)을 소유한 경우에는 제2항 각 호의 순위에 따른 1주택을 말한다] 외의 다른 주택을 양도하는 때에는 해당 공동상속주택은 해당 거주자의 주택으로 보지 아니한다. 다만, 상속지분이 가장 큰 상속인의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며, 상속지분이 가장 큰 상속인이 2명 이상인 경우에는 그 2명 이상의 사람 중 다음 각 호의 순서에 따라 해당 각 호에 해당하는 사람이 그 공동상속주택을 소유한 것으로 본다

 

1. 공동상속주택의 소유자 판정 기준

 

2. 상속개시 당시 동일세대인 경우 공동상속주택 소수지분 특례 적용여부

 

3. 공동상속주택을 여러채 소유하는 경우의 문제

 

4. 상속개시 당시 보유하고 있던 일반주택이 아니어도 됨

 

5. 공동상속주택 소수지분을 먼저 양도하는 경우의 문제

 

6. 공동상속주택의 중과배제 문제

 

7. 실제 상담사례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데스크칼럼] 부동산 가격 하락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조세금융신문=이지한 상무이사/편집위원) 매년 되풀이되는 일이지만 지난 10월 치러진 제33회 공인중개사 시험에서도 출제 문제의 오류를 지적하는 이의신청이 여럿 제기됐다. 제1차 ‘부동산학개론’ 제4번 문항은 ‘신규주택시장에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박스 안에 5개 지문에서 고르도록 했다. 신규주택은 ‘정상재’이며 다른 조건은 동일하다는 조건을 달았고, 첫 번째로 나온 지문은 ‘주택가격의 하락 기대’이다. 시험 문제를 출제한 산업인력공단은 가답안을 통해 이 지문이 옳은 것이라고 밝혔다. 주택가격이 하락할 것으로 보이면 수요자인 주택 구매자의 신규주택 구매가 줄어들 테고 수요가 줄면 신규주택의 공급도 줄어들 것이라는 관점이다. 그런데 여기에는 함정이 있다. 신규주택의 공급은 착공에서 완공까지 오랜 시간이 걸린다는 점이다. 이 문제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는 측에서는 해당 문항이 ‘신규주택시장에서 장기적으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모두 고른 것은?’이라고 되었어야 한다고 지적한다. 본격적인 부동산 하락기를 맞으면서 공인중개사 시험도 이러한 사회경제적 상황을 반영한 문제를 내다보니 오류로 지적될만한 문제가 출제된 것으로 보인다. 최근 언론에서는 매일 부동산 가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