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30 (금)

  • 맑음동두천 17.2℃
  • 흐림강릉 14.1℃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8.9℃
  • 구름많음대구 16.7℃
  • 맑음울산 15.6℃
  • 맑음광주 19.4℃
  • 맑음부산 17.5℃
  • 맑음고창 17.7℃
  • 맑음제주 17.3℃
  • 맑음강화 16.5℃
  • 구름조금보은 17.5℃
  • 맑음금산 18.4℃
  • 맑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16.4℃
  • 구름많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보험

리치앤코, 광주광역시와 손잡고 AI 생태계 조성 앞장선다

광주광역시가 추진 중인 인공지능 클러스터 생태계 조성 관련 업무협약 체결

(조세금융신문=방영석 기자) 법인보험대리점(GA) 리치앤코가 지난 21일, 광주광역시와 함께 광주형 인공지능(AI) 비즈니스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광주시가 향후 10년동안 약 1조원의 예산을 투입해 조성 예정인 ‘광주 인공지능 클러스터’ 사업에 리치앤코가 적극 참여하고 상호 협력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리치앤코는 향후 광주광역시와 함께 인공지능 클러스터 생태계 조성 및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을 위한 기술 · 정책 자문, 인공지능 분야 인재육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한 광주 법인 및 지역 사무소 신설, AI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기업지원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및 기업홍보, 인공지능 분야 전문인력 교육 및 취업 프로그램 기획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세부적으로는 인공지능 난임 센터 설립, 언택트 인공지능 설계사를 활용한 보험 센터의 설립 및 운영, 인공지능을 이용한 반려동물 빅데이터 센터 및 도심형 스마트팜 연구센터 설립 등을 추진하게 된다.

 

광주광역시 이용섭 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좋은 동행자인 리치앤코를 만나 뜻 깊게 생각한다”며 “리치앤코와의 끈끈한 협력 관계를 통해 광주시가 인공지능 중심도시로 발돋움하고 디지털 뉴딜정책을 견인하는 대표 도시로 자리매김 하게 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리치앤코 한승표 대표는 "오랜 기간 다양한 플랫폼 비즈니스를 통해 얻은 노하우를 이번 광주 인공지능 클러스터 조성 프로젝트에 최대한 활용할 예정”이라며 “광주 법인 및 연구센터 설립을 최대한 빠르게 진행시켜 가시적인 성과를 이끌어 내는데 주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리치앤코 한승표 대표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뿐만 아니라 광주테크노파크 김선민 원장, 리치플래닛 남상우 대표, 리치프렌즈 신지현 대표, 바른팜 한승엽 대표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회계부정 막는 ‘경영의 골든아워’ 신재준 성현회계 상무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홍채린 기자) 심장이 멎은 지 10분 후, 심근경색은 1시간 후, 뇌졸중은 3~4시간이 지나면 손을 쓸 수 없게 된다. 생명을 되돌릴 수 있는 마지막 순간을 골든아워라고 부른다. 국내에서는 얼마 전까지도 기업의 골든아워에 대해 큰 관심이 없었다. 부실회계에 대해 경영진들은 쉬쉬했고, 법제도도 부실했다. 그리고 대우조선 회계부정 사태로 뼈아픈 수업료를 지불해야 했다. 포렌식(forensic) 분야가 기업경영의 응급의사 역할로 주목받은 것도 최근의 일이다. 성현회계법인은 기업의 골든아워에 대비해 중견급 법인으로서는 사실상 최초로 전담 포렌식 조직을 갖췄다. “병법에서 싸우지 않고 적을 이기는 것이 최선책이듯이 부실도 발생하기 전에 방지할 수 있다면 그것이 최선이다.” 성현회계법인 포렌식 리더, 신재준 상무를 통해 기업의 골든아워에 대해 들어봤다. 포렌식, 외면 받던 기업의 응급수술 “나도 수술이라는 말만 들어도 겁이 난다. 기업 입장에서 포렌식 조사는 두려울 수밖에 없다. 그러나 환부에 접근하려면 수술과 출혈을 감수해야 하는 것처럼 포렌식 조사도 기업 내부에 대해 강도 높은 조사를 할 수밖에 없다.” 포렌식은 증거수집을 위한 과학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