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7 (일)

  • 구름많음동두천 3.6℃
  • 구름많음강릉 10.1℃
  • 구름많음서울 7.0℃
  • 구름조금대전 5.5℃
  • 흐림대구 8.3℃
  • 흐림울산 11.6℃
  • 구름많음광주 11.5℃
  • 흐림부산 13.5℃
  • 구름조금고창 8.4℃
  • 흐림제주 16.7℃
  • 구름조금강화 6.5℃
  • 흐림보은 2.2℃
  • 구름조금금산 2.3℃
  • 흐림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6.4℃
  • 흐림거제 11.9℃
기상청 제공

은행

KB국민은행, 소호컨설팅 ‘소상공인 창업 아카데미’ 개최

상권·입지분석, 노무·세무 관리 등 창업 필수상식 전달

 

(조세금융신문=이기욱 기자) KB국민은행이 대구 지역의 소상공인들을 위해 컨설팅, 교육 서비스를 제공한다.

 

국민은행은 16일부터 17일까지 대구광역시에 위치한 대구시 청년센터에서 ‘소상공인 창업아카데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민은행과 중소기업중앙회, 대구신용보증재단, 대구청년창업센터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금융감독원이 후원했다.

 

‘소상공인 창업아카데미’는 지역 내 예비창업자와 창업 후 6개월 미만의 소상공인 등 경영애로에 직면한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하는 무료 창업강좌로 지난 2017년부터 현재까지 250여명의 수료생이 배출됐다.

 

이번 창업아카데미는 각 분야의 전문강사가 상권과 입지분석 활용방안, 창업자가 알아야 할 노무·세무 관리, SNS 마케팅 전략 등 예비창업자와 자영업자가 갖춰야 할 창업과 사업운영 등에 필수적인 내용으로 구성됐다.

 

더불어 창업전문가가 ‘1:1 현장 컨설팅’을 운영하며 금융지원상품과 다양한 전문분야의 경영컨설팅을 제공했다. 금감원은 ‘자영업자 금융애로 현장상담’을 운영하며 소상공인을 위한 다양한 대출보증상품, 신용회복제도 등을 안내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오는 하반기에는 인천과 부산지역에서도 창업아카데미를 개최할 예정”이라며 “특히 사회적 기업을 대상으로 ‘KB 소호 멘토링스쿨’ 프로그램을 통해 창업 준비와 사업장 운영에 도움을 필요로 하는 소상공인에게 한 발 더 가까이 다가서겠다”고 밝혔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송두한칼럼] 본말 전도 금투세, 증권거래세 폐지로 바로 잡자
(조세금융신문=송두한 민주연구원 부원장) 정부가 주장하는 금융투자소득세를 한마디로 정리하면, 증권거래세를 견고하게 유지하며 주식양도세를 완화하는 이중과세체제를 도입하겠다는 것이다. 정부안이 관철되면 세수의 원천인 개인투자자를 증권거래세 울타리 안에 가두어 놓고, 주식양도세는 100여명에 불과한 100억 이상의 초고액 투자자에게만 적용하게 된다. 즉, “개인투자자 독박 과세 ∙ 부자감세”를 담아낼 수 있는 퇴행적 증권과세체제가 완성된다는 의미다. 일단 금투세를 2년간 유예하고 그 동안에 원안인 주식양도세 비과세 5,000만원을 살리고 증권거래세를 단계적으로 폐지하는 로드맵을 만들어야 한다. 구체적으로, 2023년에 증권거래세를 0.23%에서 0.15%로 낮추고, 2025년 주식양도세 전면 과세와 맞물려 증권거래세를 폐지하면 된다. ▍상위 1%를 위한 주식양도세 논쟁에 뒷전으로 밀려나버린 99%의 일반투자자 2020년 여야가 합의해 주식양도세 비과세 기준을 5,000만원으로 하향하는 대신, 증권거래세를 단계적으로 0.15%까지 인하기로 했다. 그러나 올해 정부가 내놓은 금투세 개정안은 현행 대주주 요건인 종목당 10억원을 100억원으로 대폭 상향하고, 증권거래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