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1 (금)

  • 맑음동두천 -4.9℃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4.8℃
  • 맑음대전 -1.6℃
  • 맑음대구 0.2℃
  • 맑음울산 1.5℃
  • 맑음광주 -0.2℃
  • 맑음부산 2.1℃
  • 구름많음고창 -1.3℃
  • 흐림제주 3.7℃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2.2℃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은행

우리은행, S&P 장기신용등급 ‘A→A+’ 상향

자산건전성 개선‧자본건전성 안정적 관리 결과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우리은행은 국제신용평가기관인 스탠다드앤드푸어스(S&P)가 자사의 장기신용등급을 기존 A에서 A+로 한 단계 상향조정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상향조정은 해운, 조선, 건설 등 경기민감·취약업종의 여신 비중을 지속적으로 축소해 자산건전성을 개선하는 한편, 위험가중자산 축소와 수익성 개선을 통해 자본적정성이 안정적으로 관리된 결과로 판단된다.

 

앞서 우리은행은 올해 1분기 당기순이익 5894억원을 시현하며 시장의 컨센서스도 상회한 바 있다.

 

이번 신용등급 상향조정으로 기존 발행된 우리은행 채권을 포함한 향후 발행될 채권의 신용등급은 일제히 1단계씩 상향 조정된다.

 

특히 신종자본증권(Tier 1)은 기존 BB+에서 BBB-로 상향 조정돼 채권 발행시장에서 우리은행의 지위 향상과 조달비용 절감이 기대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신용등급 상향은 우리은행의 지속적인 체질 개선 노력이 높이 평가된 결과”라며 “해외시장에서 신용등급 상향으로 자금조달 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은행 홍콩 IB법인인 홍콩우리투자은행의 장기신용등급도 기존 A에서'A+’로 상향되어 우량사업에 대한 금융주선 등 글로벌IB 영업의 활성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