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흐림동두천 -7.0℃
  • 구름많음강릉 4.9℃
  • 서울 -3.4℃
  • 구름많음대전 1.8℃
  • 구름조금대구 1.9℃
  • 맑음울산 3.4℃
  • 맑음광주 2.7℃
  • 맑음부산 2.9℃
  • 맑음고창 4.1℃
  • 맑음제주 7.5℃
  • 흐림강화 -4.5℃
  • 구름많음보은 -0.8℃
  • 구름조금금산 1.1℃
  • 맑음강진군 5.2℃
  • 구름많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인사 · 동정

한화건설 '포레나 도서관 조성사업', 올해 서울사회복지대상 서울시장상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한화건설은 포레나 도서관 조성사업이 올해 서울사회공헌대상 우수프로그램에 선정돼 서울시장상을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서울사회공헌대상은 서울시민의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비영리, 민간, 공공 등이 다자간 협력해 지속적으로 수행한 사회공헌 우수 프로그램을 시상한다. 서울시복지재단이 주관한다.

 

한화건설의 주거 브랜드 '포레나'의 이름을 딴 포레나 도서관 조성사업은 장애인복지시설 등 사회복지시설의 유휴공간을 활용해 도서관을 만드는 사업이다. 지난달 100호점을 개관했다.

 

이 도서관 조성사업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기존 공간 철거, 내부 인테리어 공사, 책장 조립, 페인트칠, 도서와 의자 배치 등 공간 리모델링을 수행한다. 건설 기술자로서의 재능을 나누고 함께 참여하는 봉사 활동이다. 임직원들이 도서관 조성에 참여한 시간은 5000시간이 넘고 기증한 도서도 약 6만권에 달한다.

 

전창수 한화건설 인사지원실장은 "한화건설은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경영철학인 '함께 멀리' 정신을 바탕으로 ESG(환경·사회·지배구조)경영을 실천해 나가고 있다"며 "내년에도 도서관 조성사업을 지속해 소외계층을 지원하고 지역사회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초대석]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 "다시 한번 신발 끈 묶고 뛰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세무사법 개정안이 지난 11월 11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기까지 원경희 한국세무사회장과 정구정 전 회장의 역할이 매우 컸지만, 숨은 공신을 손꼽으라면 한국세무사고시회를 들 수 있다. 이번 21대 국회에서 양경숙 의원의 세무사법 개정안 발의를 끌어냈고, 국회 앞 1인 시위를 비롯해 세무사법이 통과되기까지 온 몸을 던져 헌신적인 노력을 해왔기 때문이다. 전임 곽장미 회장과 현 이창식 회장으로 이어지는 집행부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한 대내외적인 노력은 본회인 한국세무사회와 지방세무사회 등 법정 단체는 물론 한국여성세무사회와 세무대학세무사회 등 임의단체의 지원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세무사법 개정안은 장장 3년 6개월 만에 국회라는 큰 산을 넘었다. 하지만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은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이 남았다고 말한다. 세무사법 개정안 내용 중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 제한과 함께 ‘세무대리 알선 금지’ 등 불법 세무대리에 대한 감시 활동 등을 통해 업역이 침해당하는 것을 지켜나가겠다는 것이다.이제 임기를 일 년 정도 남겨놓은 이창식 회장을 만나 세무사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벌여왔던 한국세무사고시회의 활동에 대해 들어보고, 앞으로의 과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