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수)

  • 흐림동두천 9.5℃
  • 흐림강릉 15.8℃
  • 흐림서울 9.4℃
  • 흐림대전 8.1℃
  • 연무대구 10.9℃
  • 흐림울산 15.7℃
  • 흐림광주 11.3℃
  • 흐림부산 15.5℃
  • 흐림고창 12.3℃
  • 흐림제주 17.4℃
  • 흐림강화 11.4℃
  • 흐림보은 5.6℃
  • 흐림금산 6.7℃
  • 흐림강진군 14.6℃
  • 흐림경주시 12.7℃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문화

[유태경의 역술칼럼]상대방과 결혼을 생각한다면 감정선을 살펴라

(조세금융신문=유태경 영통역술교육원장)

감정선이란?

감정선은 연애, 동정, 우정, 애정 등 정에 대한 일체를 나타내는 선이다. 더 확장하자면 결혼운, 가정운을 상징하기도 한다. 그래서 감정선을 애정선이라고도 별칭한다. 목성구(검지뿌리)는 야망의 언덕이기도 하지만, 감정선과 닿을 정도로 연계되면 질투의 언덕이 되기도 한다.

 

감정선이 두 줄 이상이면?

이중감정선이라 하며 정신력 두 배, 스테미너가 두 배, 즉 강하다. 밤일에 관심이 많다. 따라서 결혼시, 사주상 궁합이 잘 맞고 강한 배우자를 만나지 않으면, (아내가 제대로 받아 주지 못하면) 밖으로 나설 수밖에 없다.

 

이중감정선을 가진 경우, 불행한 일들과 난관에도 강하며 평범한 가정생활은 맞지 않으므로 남녀 공히 이중감정선을 가진 사람을 배우자로서까지 생각한다면, 궁합이 아주 잘 맞아야 하는 것이다.

 

감정선이 끊어져 있으면?

감정이 상하여 애정전선에 이상이 생기고 이혼여부를 결정해야 하는 고비가 온다.

 

감정선이 길고 깊으면?

애정이 풍부하고, 감정선이 얕고 짧으면, 애정이 별로 없고 냉정 냉혈 인간이다.

 

감정선이 길면?

남성의 경우, 연상의 여인을 사랑하며, 여성의 경우 연하의 남자를 사랑한다. 즉, 사랑이 넘쳐난다.

 

운명선이 감정선에서 나온 것처럼 보이며 중지를 향하여 뻗은 경우

일종의 운명선으로, 좋게 말하면 대기만성형으로 만년 성공상이다. 중년까지는 고생하며 축적된 경륜이랄까. 일을 하면서 풍부한 감성을 활용하여 성공한다. 중년 넘어가면서 꽃이 피는데 감정선에서 나온 선과 운명선이 연결된 상태라면 예능·예술 방면에서 꾸준한 연구연습으로 성공하는 상이라 하겠다.

 

손금풀이를 할 때, 선과 선이 닿아 있거나 갈라진 지선, 기호들의 특성만 외워두면, 그것들의 혼합으로 길흉과 발전성공 실패쇠퇴를 추량할 수 있어서 일정한 의미와 패턴만 알면, 손금풀이가 어렵다고만 생각지 않아도 되니 매일 조금씩 기억하고 이해하여 보자. 여성이 이런 손금

일 경우에는 좀 풀이가 다르다. 남편이 하던 일을 접거나,

 

남편 중년 실직, 또는 이혼 등으로 가정 전업 주부에서 여성자신이 직접 직업전선에 뛰어들어야 하는 상황의 시작이라고 할 수 있다. 운명선은 직업선이기도 하기 때문에 그렇게 풀이하는 것이다. 역시 기혼여성은 남편이 돈벌어올 때가 좋았던 시절이었다는 생각이 드는 시점이겠다. 물론 긍정적인 손금풀이로 보자면, 이런 손금의 여성은 50대 이후 운명선이 길고 깊고 뚜렷하면 성공할 수 있다고 자신감을 가졌으면 한다.

 

[프 로 필] 유태경 영통역술교육원장 / 영통작명철학원장
• 한국역리학회 광명중부지회장
• 한국작명연구협회 광명중부지회장
• 한국역리학회 이사/중앙학술위원
• 역학개인지도전문강사
• 역술칼럼니스트

관련기사








배너




[데스크칼럼]전염병처럼 번지는 ‘절벽’ 공포…도전이 답이다
(조세금융신문=양학섭 편집인) “절벽 앞에 선 한국경제, 더 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 현재의 우리 경제상황을 함축한 표현이다. 마이크 허너키씨가 집필한 ‘도전하지 않으면 위기를 극복할 수 없다’라는 책에 “결심이 굳으면 바위를 뚫는다”라는 구절이 나온다. 여기에는 “도전해야만 답을 찾을 수 있다”는 저자의 강력한 메시지가 담겨있다. 요즘 언론에는 우리가 처해있는 암울한 현실을 반영한 신조어 ‘인구절벽, 고용절벽, 생산절벽, 수출절벽, 금리절벽’이란 단어들이 우후죽순처럼 생산되고 있다. ‘절벽’이란 단어는 매우 가파르고 위험한 낭떠러지를 표현할 때 쓴다. 그만큼 우리 경제상황이 ‘일촉즉발’의 위기에 처해있다는 얘기다. 국내 기업들이 내년 경기전망을 부정적으로 내다보고 투자축소에 나서자 은행들도 대출처 찾기에 비상이 걸렸다. 이미 많은 기업들이 경기침체를 우려하여 투자를 중단하거나 축소하면서 이미 기업대출 수요가 실종된 상태다. 한국은행은 늪에 빠진 한국경제를 살리기 위해 올해 두 번이나 금리 인하를 단행했다. 현재 우리나라의 기준금리는 역대 최저 수준인 1.25%까지 내려앉았다.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라는 극약 처방에도 국내경기는 대내외 불확실성으
[인터뷰]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장영란 경기부의장 “통일 정책에 모든 역량 바친다”
(조세금융신문=이학명 기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주평통)는 올해로 19기를 맞은 대통령직속 헌법기관이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의 의장이 신 대통령의 통일정책에 호흡을 맞추며 각 지역에서 통일과 연관된 활동을 펼치고 지역 특성에 맞는 각종 통일관련 행사를 한다. 경기도(경기지역회의)는 북한과 가장 가까이 접해있는 지역적 특성을 가지고 있는 규모가 가장 큰 지역 기관이다. 올해 10월 이 곳의 수장이 된 장영란 경기부의장은 경기도 최초의 여성부의장이다. 서울대를 졸업하고 한 기업의 CEO, 대학교수, 현재 민주평통 경기부의장까지…. 그가 걸어 온 길이 예사롭지 않다. 그에게 민주평통의 역할과 나아갈 길에 대해 들었다. 민주평통은 대통령직속 헌법기관 “민주평통은 ‘민주’, ‘평화’, ‘통일’이라는 세 가지 헌법적 가치를 구현하기 위해 설립된 헌법기관입니다. 평화통일정책 수립과정에서 대통령의 자문에 응하고, 국민들의 통일의지와 역량을 결집해 평화통일을 실천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칩니다.” 장 부의장은 민주평통의 역할 그리고 현재 경기도의 위치에 대해 목소리를 높였다. “민주평통에서 경기도는 여러 의미에서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의장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