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5.28 (일)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18.6℃
  • 서울 19.0℃
  • 대전 20.6℃
  • 흐림대구 22.3℃
  • 흐림울산 22.4℃
  • 광주 22.5℃
  • 박무부산 21.1℃
  • 흐림고창 23.6℃
  • 구름많음제주 24.0℃
  • 흐림강화 17.4℃
  • 흐림보은 19.8℃
  • 흐림금산 20.3℃
  • 흐림강진군 22.2℃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1.3℃
기상청 제공

금융

금융권 CEO 상견례 마친 이복현 금감원장, 전주 지역현장 찾았다

전주 중소기업‧소상공인 간담회 통해 애로사항 청취
전북은행에 중소상공인 지원 협조 당부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금융권 최고경영자(CEO)와 모두 만난 후 다음 행보로 지역 현장 방문을 선택했다.

 

이 금감원장은 전라북도 전주지역 현장을 방문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과의 간담회를 개최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동시에 지역 금융회사에 중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협조를 당부했다.

 

26일 금감원에 따르면 이날 이 금감원장은 전북은행 본점에서 지역 중소기업, 소상공인과의 간담회를 개최하고 이들의 애로 사항을 청취했으며 이후 전라북도경찰청장, 전라북도일자리경제본부장, 전북은행장 등과 함께 전주 신중앙시장을 방문해 불법금융 피해예방 캠페인을 실시하고 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 금감원장은 간담회를 통해 고금리, 고물가 등으로 인한 중소기업,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안타깝게 생각한다고 공감하며 ‘금융부문 민생지원방안’ 등 정부 대책의 차질 없는 이행을 위해 노력할 것임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은행권 자체 프리워크아웃 제도인 ‘개인사업자대출119’ 등 금융권의 기존 지원 제도 활성화를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 강화에 힘쓰고 있으며 이러한 측면에서 전북은행에서 지역 소상공인 지원을 위해 제공하고 있는 ‘부채관리서비스’, ‘경영컨설팅’ 등 우수 지원 프로그램을 더욱 발전시켜줄 것을 당부했다.

 

다음으로 이 금감원장은 전주 신중앙시장으로 이동해 보이스피싱, 불법사금융 피해예방 리플릿 등을 상인과 주민들에게 직접 배포해 불법 금융에 대한 경각심을 높였다. 또한 소상공인 등 취약계층 대상 대면편취형 피싱과 불법채권 추심‧고금리 등 불법사금융 피해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부분에 대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이밖에도 이 금감원장은 지역 주민들과 상인들을 찾아 금융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금융사랑방 버스’에 탑승해 상담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금감원장은 “앞으로도 유관기관 및 금융권과 긴밀히 협력하고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현장에 직접 찾아가는 불법금융 피해예방 활동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문가 코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