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7 (일)

  • 맑음동두천 10.6℃
  • 구름많음강릉 8.2℃
  • 구름조금서울 11.0℃
  • 구름많음대전 10.7℃
  • 흐림대구 8.5℃
  • 구름많음울산 6.8℃
  • 구름많음광주 12.0℃
  • 구름많음부산 8.5℃
  • 구름많음고창 9.2℃
  • 구름많음제주 10.6℃
  • 맑음강화 8.7℃
  • 구름많음보은 8.8℃
  • 흐림금산 10.3℃
  • 구름많음강진군 11.9℃
  • 구름많음경주시 8.0℃
  • 구름많음거제 8.5℃
기상청 제공

문화

[詩가 있는 아침]갈 때를 아는 갈대

 

갈 때를 아는 갈대 / 윤춘순 


진득하게 머문 적 없는
운무 속 사랑의 결정체처럼
아쉬움을 뒤로한 채 
세월 마디를 접어야 할 운명일 때

 

아린 마음 보듬으며 
석양빛 머금은 *메, 들 언저리
떠날때는 뜨거워라는 갈대의 위로
가을은 으레 그런 게야 

 

따사로운 그 무엇이 
그리도 그리워 
가슴 언저리가 시럽도록
붉은 울음 토해내야 할 홍엽의 아픔

 

너무 설워 말아라
어미 손 놓았을 뿐이야
은빛 손수건 흔들며 눈물을 닦아주는
갈대의 서걱거림은

 

모유의 뿌리 따라 
다시 환생할 경계선 일 뿐이라며
토닥토닥 다독이며
가을은 으레 그런 게야.  

 

[시인] 윤춘순

대구 거주
대한문학세계 시 부문 등단
(사)창작문학예술인협의회 회원
대한문인협회 대구경북지회  정회원
2015년 7월 대한문인협회 금주의 시 선정
대한문인협회 낭송 시 선정
2015, 2016년 특별 초대 시인 작품 시화전 선정
2019년 대한문인협회 이달의 시인 선정

<수상>
한 줄 시 짓기 전국 공모전 장려상 (2016)
한국문학향토문학상 (2016)
명인 명시 특선 시인선 선정 (2017)

<저서>
시집 “지나고 보니 모두 너였어”

<공저>
특별 초대 시인 시화 작품집 “유화에 시의 영혼을 담다”

 

[詩 감상] 박영애 시인

윤춘순 시인의' 갈 때를 아는 갈대' 제호처럼 어느 자리나 위치에서든 갈 때를 알고 떠난다는 것은 참으로 지혜롭고 현명하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은 떠나야 할 때를 알고 있으면서도 자꾸 욕심내어 버티려고 하기 때문에 많은 부작용을 남기기도 하고 다툼도 일어난다. 머문 자리가 아름답기 위해서는 마무리를 잘해야 한다. 정들고 누렸던  모든 것을 내려놓는 것은 분명 쉬운 일은 아니다. 하지만 멋지게 마무리를 하고  떠난다면 또다시 좋은 기회가 분명 올 것이고 돌아보는 시간이 행복할 것이다. 다시 봄날은 오니까~

 

[낭송가] 박영애

(현) (사)창작문학예술인협의회 부이사장

(현) 시낭송 교육 지도교수

(현) 대한창작문예대학 시창작과 교수

(현) 대한문학세계 심사위원

(현) 대한시낭송가협회 회장

(현) 시인, 시낭송가, MC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나의 법 이야기] 정성호 더불어민주당 의원 “조세는 국민이 수용 가능해야…그것이 국가의 책임”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사람들 대부분은 법을 모르고 산다. 무단주차 딱지처럼. 법을 접할 때는 무언가 잘못됐을 때일 테니까. 그렇지만 법은 일하고, 먹고, 가족과 함께 하는 곳까지 우리의 삶 모든 곳에 있다. 밤낮으로 국회의사당 300석의 불빛이 켜져 있는 것도 안전하고 행복한 법을 만들기 위해서다. 이 과정에서 싸움이 발생하기도 하고, 정치혐오감을 불러일으키기도 한다. 그러나 싸움만 벌였다면 과연 오늘날 한국이 있었을 수 있었을까. <조세금융신문>은 국회의원들이 전하는 ‘나의 법 이야기’를 통해 그들의 참 모습을 비춰보려 한다. /편집자 주 정성호 의원의 ‘나의 법 이야기’ ‘악법도 법이다(Dura lex, sed lex).’ 고대 로마의 법률가 도미티우스 울피아누스가 했다는 이 법언(法言)은 본뜻과 달리 많은 오해를 받는다. 쌀쌀한 날씨가 서서히 풀려가던 지난 1월 말. 취재진은 정성호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장(더불어민주당)을 만난 자리에서 ‘악법도 법’이라는 말에 대한 명쾌한 해설을 들은 듯했다. 그 이야기의 궤적은 진지하면서도 쾌청했다. “지역구는 경기도 양주입니다. 초선 같다는 분들이 많으시지만, 4선을 지낸 정성호입니다. 정부의 예산결산을 총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