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맑음동두천 3.9℃
  • 구름조금강릉 6.9℃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6.1℃
  • 구름조금대구 8.3℃
  • 구름조금울산 9.4℃
  • 맑음광주 6.6℃
  • 구름조금부산 10.8℃
  • 구름조금고창 3.9℃
  • 구름많음제주 7.0℃
  • 맑음강화 2.8℃
  • 맑음보은 4.6℃
  • 구름조금금산 5.8℃
  • 맑음강진군 6.4℃
  • 구름많음경주시 9.4℃
  • 구름많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증권

[특징주] 한화솔루션, 2거래일 연속 상승세…공격적 투자에 실적개선 기대감도

10일 오전 10시20분 기준 전 거래일 대비 4.78%↑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한화솔루션이 장 초반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10일 오전 10시20분 기준 한화솔루션이 전 거래일 대비 4.78% 오른 3만83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한화솔루션은 전 거래일인 지난 7일에도 6.86% 상승한 3만6600원에 거래를 마감한 바 있다.

 

대규모 투자 소식이 한화솔루션 주가에 빠르게 반영되고 있는 분위기다.

 

한화솔루션은 지난 2019년 출범한 뒤 엄청난 투자 행보를 보이고 있는데, 지난 3일에는 여수공장에 3380억을 투자해 2차전지와 전기차용 경량소재 등 제조에 필수적인 가성소다 생산설비 증설할 계획임을 밝혔다.

 

향후 전 세계 전기차 수요가 급증하면서 핵심 소재인 2차전지와 경량소재의 생산이 빠르게 늘어날 것으로 판단, 투자를 결정했다는게 한화솔루션 측 설명이다. 그러면서 한화솔루션은 2025년 상반기 증설 물량의 상업 생산이 시작되면 연간 3000억원 이상의 추가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여기에 실적 개선 기대감도 주가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한화투자증권은 이날 리서치 보고서를 통해 2022년 한화솔루션의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30% 가량 증가한 1조1020억원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전우제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현재 정유·화학 시가총액 5조 이상 종목군(6개)에서 증익이 예상되는 종목(2개) 중 가장 높은 영업이익 성장이 예상된다”며 “밸류에이션(가치)이 높은 태양광 부문에서 이익 개선이 이뤄진다는 점이 주가에 긍정적이고 바이든 행정부의 주 공약이었던 SEMA(신재생 법안) 통과 시 향후 10년간 1조~3조원 이상의 보조금과 증설 혜택도 기대된다”고 밝혔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너




[초대석]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 "다시 한번 신발 끈 묶고 뛰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세무사법 개정안이 지난 11월 11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기까지 원경희 한국세무사회장과 정구정 전 회장의 역할이 매우 컸지만, 숨은 공신을 손꼽으라면 한국세무사고시회를 들 수 있다. 이번 21대 국회에서 양경숙 의원의 세무사법 개정안 발의를 끌어냈고, 국회 앞 1인 시위를 비롯해 세무사법이 통과되기까지 온 몸을 던져 헌신적인 노력을 해왔기 때문이다. 전임 곽장미 회장과 현 이창식 회장으로 이어지는 집행부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한 대내외적인 노력은 본회인 한국세무사회와 지방세무사회 등 법정 단체는 물론 한국여성세무사회와 세무대학세무사회 등 임의단체의 지원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세무사법 개정안은 장장 3년 6개월 만에 국회라는 큰 산을 넘었다. 하지만 이창식 한국세무사고시회장은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이 남았다고 말한다. 세무사법 개정안 내용 중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 제한과 함께 ‘세무대리 알선 금지’ 등 불법 세무대리에 대한 감시 활동 등을 통해 업역이 침해당하는 것을 지켜나가겠다는 것이다.이제 임기를 일 년 정도 남겨놓은 이창식 회장을 만나 세무사법 개정안 통과를 위해 벌여왔던 한국세무사고시회의 활동에 대해 들어보고, 앞으로의 과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