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6 (화)

  • 구름조금동두천 1.8℃
  • 구름조금강릉 3.6℃
  • 맑음서울 3.6℃
  • 구름조금대전 2.5℃
  • 구름조금대구 4.8℃
  • 맑음울산 6.6℃
  • 구름조금광주 7.0℃
  • 맑음부산 7.3℃
  • 구름조금고창 6.3℃
  • 구름많음제주 10.5℃
  • 맑음강화 2.8℃
  • 구름많음보은 2.0℃
  • 구름많음금산 3.0℃
  • 맑음강진군 7.5℃
  • 구름조금경주시 4.6℃
  • 맑음거제 4.6℃
기상청 제공

금융

금융위 “연 1%대 초저금리 소상공인 대출 24일부터 신청”

중·고신용 소상공인 대상 ‘희망대출플러스’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오는 24일부터 중신용 이상 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연 1~1.5%의 금리로 최대 1000만원까지 대출이 가능해진다.

 

18일 금융위원회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중신용 이상 코로나19 피해 소기업‧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이같인 내용의 ‘희망대출플러스’를 오는 24일부터 신규 공급한다고 밝혔다.

 

희망대출플러스는 총 10조원 규모의 정책자금으로 운용되며, 지난해 말부터 지속되고 있는 거리두기 조치로 누적된 소상공인의 피해회복을 지원하기 위해 신용도에 따라 1~1.5% 초저금리로 1000만원까지 대출해주는 프로그램이다.

 

소상공인 1·2차 금융지원 프로그램 등 타 정책자금을 받은 경우에도 중복해서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저신용·중신용·고신용 프로그램 중 1가지만 신청 가능하고 ‘일상회복특별융자’를 지원받은 경우는 추가 신청이 불가하다.

 

중·고신용 프로그램은 방역조치 이행 등에 따라 매출이 감소해 지난달 27일 이후 소상공인방역지원금 100만원을 지급받은 사업체 중 개인신용평점 745~919점에 해당하는 중신용 소상공인에게 지역신용보증재단의 특례보증을 통해 운전자금 또는 대환자금을 지원한다.

 

개인신용 평점 920점 이상인 고신용 소상공인의 경우 시중은행에서 이차보전 방식으로 운전자금·대환자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개인신용 평점 745점 미만의 저신용 소상공인의 경우 소진공 융자를 통해 희망대출이 이뤄지며, 이는 지난 3일부터 시행 중이다.

 

신청 대상자는 지역신보·은행 등 창구 방문뿐만 아니라, 시중은행 앱을 통해 비대면 신청 접수가 가능하다. 24일부터 오는 2월11일까지 3주간은 대표자 주민등록번호상 출생연도 끝자리 기준 5부제를 운영한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데스크칼럼] 부동산 가격 하락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조세금융신문=이지한 상무이사/편집위원) 매년 되풀이되는 일이지만 지난 10월 치러진 제33회 공인중개사 시험에서도 출제 문제의 오류를 지적하는 이의신청이 여럿 제기됐다. 제1차 ‘부동산학개론’ 제4번 문항은 ‘신규주택시장에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박스 안에 5개 지문에서 고르도록 했다. 신규주택은 ‘정상재’이며 다른 조건은 동일하다는 조건을 달았고, 첫 번째로 나온 지문은 ‘주택가격의 하락 기대’이다. 시험 문제를 출제한 산업인력공단은 가답안을 통해 이 지문이 옳은 것이라고 밝혔다. 주택가격이 하락할 것으로 보이면 수요자인 주택 구매자의 신규주택 구매가 줄어들 테고 수요가 줄면 신규주택의 공급도 줄어들 것이라는 관점이다. 그런데 여기에는 함정이 있다. 신규주택의 공급은 착공에서 완공까지 오랜 시간이 걸린다는 점이다. 이 문제에 대해 이의를 제기하는 측에서는 해당 문항이 ‘신규주택시장에서 장기적으로 공급을 감소시키는 요인을 모두 고른 것은?’이라고 되었어야 한다고 지적한다. 본격적인 부동산 하락기를 맞으면서 공인중개사 시험도 이러한 사회경제적 상황을 반영한 문제를 내다보니 오류로 지적될만한 문제가 출제된 것으로 보인다. 최근 언론에서는 매일 부동산 가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