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9.2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8℃
  • 구름많음강릉 20.9℃
  • 흐림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4.6℃
  • 흐림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22.5℃
  • 흐림광주 23.7℃
  • 구름많음부산 24.6℃
  • 흐림고창 23.8℃
  • 구름많음제주 25.2℃
  • 구름많음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많음금산 24.1℃
  • 구름많음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23.2℃
  • 구름많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금융

김주현-이복현 첫 회동…“경제 3중고 위기국면, 공동대응으로 타파”

11일 정부서울청사 금융위원장 집무실서 회동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김주현 신임 금융위원장이 이복현 금융감독원장과 취임 후 첫 회동을 가지고 최근 대내외 불확실성이 확대되고 있는 경제‧금융 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며 위기국면에 공동 대응하기로 뜻을 함께했다.

 

김 신임 금융위원장은 11일 오후 3시30분 정부서울청사 금융위원장 집무실에서 이 금감원장과 취임 후 첫 회동을 가졌다.

 

이들 두 금융당국 수장은 고물가, 고금리, 고환율 등 최근 경제‧금융시장에서 발생하는 위기 상황에 대한 의견을 나눈 뒤 시장 위험요인에 대한 리스크관리를 강화하는 동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의 부담을 경감할 수 있는 방안을 수립하고 집행하는 관정에서 공동 대응 방침을 세웠다.

 

금융당국 관계자는 이와 관련 “두 기관은 새정부 금융분야 국정과제를 추질없이 추진하기 위해 한 마음으로 힘을 모아 긴밀히 소통하는 한편 금융산업의 혁신을 위해 창의적이고 획기적은 정책들을 모색하고 현장의 의견도 충분히 수렴해 규제‧제도개선에 반영하기로 했다”며 “일 잘하는 신뢰받는 금융당국으로 거듭나기 위해 양 기관은 긴밀한 협조 속에서 맡은 바 제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정책이 현장에서 제대로 작동하는지, 새로운 제도로 인해 다른 위험요인이 발생하지 않는지 면밀히 점검하는 현장밀착형 행정과 법과 원칙에 딸ㄴ 행정을 구현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김 신임 금융위원장과 이 금감원장은 “국민이 필요로 하고 기대하는 금융정책에 힘쓸 것”을 다짐하며 “금융부문 신뢰 제고를 위해 앞으로도 수시로 긴밀히 소통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팔꿈치 절단 딛고 '요식업계 큰손 등극' 백세장어마을 윤명환 대표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무더운 여름을 지내면서 몸에 좋다는 여러 보양식을 찾게 된다. 장어도 그중 하나다. 부천에서 꽤 많은 손님이 찾는 ‘백세장어마을’은 상동 웅진플레이도시 워터파크 앞에 자리하고 있다. 평일 점심에도 꽤 많은 손님이 이곳을 찾고 있었다. 사업가 윤명환 대표 이야기 백세장어마을 윤명환 대표는 현재 7년째 이곳을 운영하고 있다. 이전 창업자가 5년간 운영한 것을 이어받았으니 합치면 12년째다. 이곳뿐 아니다. 같은 웅진플레이도시 내에 자리한 중식집 ‘The 차이나’도 함께 운영하고 있으며 인천광역시 삼산동에는 고깃집 ‘백세미소가’를 창업해 현재 아들이 운영을 맡고 있다. 요식업계에 발을 디딘 지는 벌써 16년째다. “요식업 창업을 하는 사람들의 70%는 망하고, 20%는 밥벌이 정도 하고, 10%는 성공한다.”라는 말이 있다. 그런 걸 보면 윤 대표는 요식업계에서 나름 성공한 CEO다. 처음 요식업을 시작한 것은 한창 한일월드컵으로 ‘대한민국~’을 외치던 2002년이다. 윤 대표는 당시 매우 절박한 마음으로 요식업계에 첫발을 내밀었다. 이전에 큰돈을 모아 투자했던 의료사업에서 실패한 이후다. 처음에는 직장인으로 출발했다. 인천전문대 기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