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3 (수)

  • 흐림동두천 3.2℃
  • 구름조금강릉 7.7℃
  • 흐림서울 6.9℃
  • 박무대전 5.0℃
  • 박무대구 5.4℃
  • 맑음울산 8.0℃
  • 맑음광주 7.2℃
  • 맑음부산 11.2℃
  • 맑음고창 4.1℃
  • 구름조금제주 12.0℃
  • 흐림강화 7.9℃
  • 구름많음보은 0.7℃
  • 구름많음금산 1.2℃
  • 맑음강진군 5.9℃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7.6℃
기상청 제공

美 해외직구 점점 줄고 中 꾸준히 늘어

방탄소년단 등 한류열풍으로 해외역직구 36%↑

(조세금융신문=박가람 기자) 지난해 중국에서의 해외직구(전자상거래 수입)가 전년 대비 두 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세청이 25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 해외직구는 845만건·4억6천만달러로 2017년 대비 건수는 107%, 금액은 71% 증가했다.

 

아직까지 미국물품의 해외직구 점유율이 50%(건수기준)로 가장 높긴하하지만, 중국의 점유율이 2017년 17%에서 작년 26%로 미국과의 격차를 매년 줄여나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가성비를 앞세운 중국산 전자제품 직구는 지난해 215만건으로 전년대비 143%나 증가했는데, 이 중 중국 무선진공청소기 직구가 약 6만건에서 23만건으로 280% 급증했다.

 

또 미세먼지로 인해 공기정화에 관심이 증가하면서 중국산 공기청정기 직구도 약 10만건에서 29만건으로 190% 증가했다.

 

해외역직구(전자상거래 수출) 규모도 961만건으로 전년대비 36%증가했으며, 금액은 32억5천만 달러로 25% 증가하는 등 전자상거래 수출이 새로운 수출판로로 부각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지난해 우리나라 전체 수출액이 전년 대비 5% 증가한 것과 비교하면 폭발적 성장세다.

 

관세청은 주된 증가원인으로 한류 열풍으로 인한 관련품목의 수출 증가를 꼽았는데, 실제로 국내 최대 해외 전자상거래 쇼핑몰에서 방탄소년단(BTS) 정규3집이 음반분야 판매 1위를 기록하면서 도서‧음반 매출도 2017년 대비 62% 높은 성장세를 기록하기도 했다.

 

수출 상위 품목으로는 의류·화장품이 건수기준 69%, 금액기준 55.7%로 가장 많이 수출됐으며, 이어 가방, 신발, 목욕용품, 스포츠용품 등 순으로 많이 수출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배너




[데스크칼럼]전염병처럼 번지는 ‘절벽’ 공포…도전이 답이다
(조세금융신문=양학섭 편집인) “절벽 앞에 선 한국경제, 더 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 현재의 우리 경제상황을 함축한 표현이다. 마이크 허너키씨가 집필한 ‘도전하지 않으면 위기를 극복할 수 없다’라는 책에 “결심이 굳으면 바위를 뚫는다”라는 구절이 나온다. 여기에는 “도전해야만 답을 찾을 수 있다”는 저자의 강력한 메시지가 담겨있다. 요즘 언론에는 우리가 처해있는 암울한 현실을 반영한 신조어 ‘인구절벽, 고용절벽, 생산절벽, 수출절벽, 금리절벽’이란 단어들이 우후죽순처럼 생산되고 있다. ‘절벽’이란 단어는 매우 가파르고 위험한 낭떠러지를 표현할 때 쓴다. 그만큼 우리 경제상황이 ‘일촉즉발’의 위기에 처해있다는 얘기다. 국내 기업들이 내년 경기전망을 부정적으로 내다보고 투자축소에 나서자 은행들도 대출처 찾기에 비상이 걸렸다. 이미 많은 기업들이 경기침체를 우려하여 투자를 중단하거나 축소하면서 이미 기업대출 수요가 실종된 상태다. 한국은행은 늪에 빠진 한국경제를 살리기 위해 올해 두 번이나 금리 인하를 단행했다. 현재 우리나라의 기준금리는 역대 최저 수준인 1.25%까지 내려앉았다. 한은의 기준금리 인하라는 극약 처방에도 국내경기는 대내외 불확실성으
[인터뷰]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장영란 경기부의장 “통일 정책에 모든 역량 바친다”
(조세금융신문=이학명 기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이하 민주평통)는 올해로 19기를 맞은 대통령직속 헌법기관이다.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의 의장이 신 대통령의 통일정책에 호흡을 맞추며 각 지역에서 통일과 연관된 활동을 펼치고 지역 특성에 맞는 각종 통일관련 행사를 한다. 경기도(경기지역회의)는 북한과 가장 가까이 접해있는 지역적 특성을 가지고 있는 규모가 가장 큰 지역 기관이다. 올해 10월 이 곳의 수장이 된 장영란 경기부의장은 경기도 최초의 여성부의장이다. 서울대를 졸업하고 한 기업의 CEO, 대학교수, 현재 민주평통 경기부의장까지…. 그가 걸어 온 길이 예사롭지 않다. 그에게 민주평통의 역할과 나아갈 길에 대해 들었다. 민주평통은 대통령직속 헌법기관 “민주평통은 ‘민주’, ‘평화’, ‘통일’이라는 세 가지 헌법적 가치를 구현하기 위해 설립된 헌법기관입니다. 평화통일정책 수립과정에서 대통령의 자문에 응하고, 국민들의 통일의지와 역량을 결집해 평화통일을 실천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칩니다.” 장 부의장은 민주평통의 역할 그리고 현재 경기도의 위치에 대해 목소리를 높였다. “민주평통에서 경기도는 여러 의미에서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의장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