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목)

  • 구름조금동두천 6.0℃
  • 구름많음강릉 7.8℃
  • 구름많음서울 7.0℃
  • 구름많음대전 7.7℃
  • 흐림대구 10.3℃
  • 흐림울산 10.9℃
  • 흐림광주 12.0℃
  • 구름많음부산 11.8℃
  • 흐림고창 8.1℃
  • 구름많음제주 14.5℃
  • 흐림강화 6.5℃
  • 구름많음보은 4.6℃
  • 흐림금산 6.6℃
  • 흐림강진군 8.8℃
  • 흐림경주시 8.4℃
  • 구름많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HEALTH & BEAUTY

(조세금융신문=김지연 식품영양 전문기자·영양사)

 

빨갛고 땡글땡글 귀여운 아기볼처럼 앙증맞은 과일 자두.

 

자두가 물이 올랐습니다.

 

제대로 맛이 들면 자두만큼 맛있는 과일이 또 있을까요?

 

자두는 7~8월이 제철인데 눈에 띄기 시작했다 싶으면 바로 매대에서 사라지는 여름철 과일입니다. 자두의 순우리말은 ‘오얏’이라 합니다. ‘오얏 이(李)’를 쓰는 이씨 조선을 상징하여 대한제국시절 나라의 국화가 ‘오얏꽃’이었으며 황실문양으로까지 인정되었다 하지요.

 

그러나 그 후 일제강점기를 지나면서 그 이름이 잊혀지고, 단지 복숭아와 비슷하게 생겼다하여 자줏빛 복숭아 ‘자도’라 부르다가 ‘자두’가 된 것이라고 합니다.

 

자두는 전세계 생산량의 75%가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생산되는데, 아시아에서는 중국의 생산량이 가장 많고 우리나라의 경우는 경북 의성과 김천이 주생산지랍니다.

 

동서양이 먹는 방법도 다릅니다. 가공하지 않은 생과로 주로 먹는 우리나라와는 달리 서구에서는 시럽이나 잼, 건조과일로 많이 먹지요.

 

수많은 변종을 가진 서양의 자두인 ‘푸룬’은 우리나라 품종과는 다소 차이가 있답니다. 푸룬은 씨가 있는 채로 그대로 건조하여 판매되는 경우가 많은데 당분이 아주 높고 오래 보관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자두는 각종 비타민의 보고입니다

 

자두는 비타민C를 비롯해 비타민A, E 등 체력보강에 필요한 각종 비타민이 골고루 들어있는 비타민의 보고랍니다.

 

비타민C는 널리 알려진 대로 항산화작용을 하여 노화방지, 피부미용, 체력보강에 좋지요. 비타민A는 ‘레티놀’이라 하여 눈 건강을 지켜주고 뼈를 튼튼하게 지켜줍니다.

 

자두껍질의 빨간색 성분인 안토시아닌은 인체의 활성산소를 제거해주고 중금속을 배출해주며, 폴리페놀 성분은 항노화작용을 하여 젊음을 유지시켜줍니다.

 

자두는 단맛이 많은 것에 비해 칼로리가 낮습니다. 과일도 많이 먹으면 살찐다는데 자두는 100g당 칼로리가 30kal로서 다이어트하시는 분들도 부담없이 드실 수가 있겠습니다.

 

성장기 어린이는 뼈를 자라게, 노인들은 뼈를 튼튼하게

 

자두가 특히 어린이와 노인에게 좋은 이유가 있습니다. 바로 칼슘함량이 다른 과일의 2~4배나 된다는 점이지요. 그리고 뼈에 좋은 각종 미네랄성분이 다량 함유되어 있어 칼슘의 흡수를 돕는답니다. 하루에 5개 정도만 먹어도 충분히 뼈건강을 지킬 수 있습니다.

 

특히 푸룬은 국제골다공증재단 지정 뼈건강을 위한 식품으로 지정된 과일 이랍니다.

 

자두는 전체가 빨갛게 완숙한 것보다는 바닥은 빨갛고 뾰족한 끝부분에는 푸른빛이 도는 것이 맛있습니다. 또한 표면의 흰가루는 당도가 높다는 표시이지요.

 

무더운 여름에 자두는 갈증해소에 효과가 있다는 동의보감의 기록이 있습니다. 또 상큼한 맛은 떨어진 입맛을 살리는 데 특효이지요. 하지만 성질이 차고 산 성분이 강하니 위와 장이 약한 사람은 양을 잘 조절하여 드셔야 한답니다.

 

한 주먹에 쏙 먹기도 편하네요. 자두 제철일 때 많이 드세요.

관련기사








배너




[시론]세무사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한 세무대리 허용과 공정한 사회
(조세금융신문=이동기 전 한국세무사고시회 회장) 문재인 정부 출범 후인 2018년 4월 26일 세무사 자동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한 세무대리금지를 규정한 세무사법 등에 대한 헌법불합치결정은 여러 가지 시사점을 준 면이 있다. 당시 헌법재판소는 재판관 6대 3의 의견으로 세무사 자격 보유 변호사로 하여금 세무사업무를 할 수 없도록 규정한 세무사법 등의 규정은 헌법에 합치되지 않는다고 하면서, 관련 법령은 2019년 12월 31일까지만 효력을 유지하는 것으로 결정을 내렸다. 그 후 기획재정부는 2018년 세법개정안을 마련하면서 헌법재판소의 결정을 감안하여 세무사자격 보유 변호사에 대하여 세무사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세무사의 업무 중에서 기장대리와 성실신고확인을 제외한 나머지 세무대리업무만 할 수 있는 것으로 개정안을 발표하였다가, 전면적인 세무대리를 주장하는 법무부 등의 반발에 밀려 개정안을 철회한 바 있다. 그리고 올해 정부는 국무총리실의 조정을 거쳐 세무사자격보유 변호사가 기장대리와 성실신고확인을 포함한 세무사법상의 모든 세무사업무를 할 수 있는 것으로 세무사법개정안을 마련해 정기국회에 제출한 상태이다. 정부의 이러한 세무사법 개정안에 대하여 현재 관련 당사자인
[인터뷰]이장원 세무사 "양도와 상속·증여는 끊임없이 공부해야"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2017년부터 부동산 관련 각종 규제가 쏟아지면서 관련 법이 바뀌고 복잡해졌다. 이후 양도소득세 상담을 꺼리는 세무사가 늘면서 ‘양포세무사’라는 신조어까지 만들어졌다. 부동산이 속해있는 지역이 조정대상지역인지 또는 1주택자라도 보유기간과 거주기간은 어떻게 되는지, 2주택 이상을 보유한 다주택자의 경우는 비과세를 어떻게 판단해야 하는지 등 매우 다양한 요소에 대해 정확한 판단을 통해 컨설팅하지 않으면 수천 만원에서 많게는 수 억원의 세금 차이가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이장원 세무사는 양도소득세와 상속세를 전문으로 컨설팅하면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납세자와의 상담과 함께 양도세 교육 일정이 이미 꽉 찬 이 세무사를 찾는 고객 중 상당수는 동료 세무사라고 한다. 그만큼 양도세 상담이 어렵기 때문이다. 서울 송파구 석촌호수 주변에 자리한 ‘장원세무사’를 찾아 이장원 세무사를 만났다. Q 세무사의 업무 중 가장 기본이 되는 일이 장부작성 대리 즉 기장대리인데, 기장대리를 하지 않고 세무 컨설팅 위주로 일하고 있다고요. A 기장대리 업무는 세무사의 기본업무이면서 주가 됩니다. 저도 같은 생각이었지만 2017년 다주택자에 대한 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