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흐림동두천 7.8℃
  • 흐림강릉 5.2℃
  • 흐림서울 8.7℃
  • 맑음대전 9.7℃
  • 구름조금대구 9.9℃
  • 구름많음울산 7.7℃
  • 맑음광주 12.9℃
  • 구름조금부산 9.0℃
  • 흐림고창 10.6℃
  • 흐림제주 11.3℃
  • 흐림강화 5.9℃
  • 맑음보은 9.1℃
  • 맑음금산 9.5℃
  • 구름많음강진군 10.7℃
  • 구름많음경주시 8.2℃
  • 맑음거제 9.0℃
기상청 제공

정책

서민금융 공급, 1조원 이상 늘어난다…‘햇살론 유스·근로자 햇살론’ 확대 지원

김주현 “취약계층 어려움 근복적 해결 위한 지원 소홀함 없어야”
신속 채무조정 특례, 청년층에서 전 연령대로 확대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취약계층의 어려움을 근복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지원에 소홀함이 없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근로자 햇살론과 햇살론 유스를 당초 계획보다 확대 지원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20일 금융위에 따르면 이날 김 위원장은 서울 중구 소재 중앙 서민금융통합지원센트를 찾아 서민금융 지원 현장을 직접 둘러보고 정책서민금융 이용자와 상담센터 직원 등과 함께 서민금융 이용 사례와 상담사례를 공유, 의견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김 위원장은 서민·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금융위의 다각적 노력을 소개했다.

 

연내 근로자 햇살론과 만 34세 이하 청년이 이용하는 햇살론 유스를 당초 계획보다 확대 지원키로 하면서 올해 정책서민금융 공급규모를 10조원에서 1조원 이상 늘렸다.

 

또한 지난 3월부터 시행된 소액생계비대출의 이용 수요가 지속되고 있으므로 내년에도 올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공급할 계획이라고 소개했다.

 

금융위는 취약계층의 원활한 경제활동을 위해 신속 채무조정 특례도 청년층에서 전 연령대로 확대할 방침이다.

 

연체 채무자의 이자와 추심 부담을 줄이기 위해 ‘개인채무자보호법’의 입법화 노력을 지속하고 있으며 취약계층 금융지원시 고용노동부, 보건복지부와의 연계를 통한 복합상담을 진행하고 맞춤형 금융교육도 진행하고 있다.

 

끝으로 김 위원장은 “서민·취약계층에 대한 정책서민금융 지원이 보다 효율적으로 이뤄져 정책의 수요자가 그 효과를 체감할 수 잇도록 현재의 정책서민금융 지원체계상 더 개선할 사항이 없는지 지속적으로 살펴볼 것”이라고 전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