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9 (월)

  • 맑음동두천 9.3℃
  • 구름많음강릉 12.8℃
  • 맑음서울 9.3℃
  • 구름많음대전 8.4℃
  • 구름많음대구 8.8℃
  • 구름많음울산 10.9℃
  • 구름조금광주 11.0℃
  • 구름많음부산 12.0℃
  • 구름많음고창 8.7℃
  • 맑음제주 14.1℃
  • 흐림강화 9.0℃
  • 맑음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7.2℃
  • 구름많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분양 톡톡] 09월 1주(08월 30일~09월 05일) 분양일정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은행권의 잇따른 대출 제한과 정부의 사전청약 확대 공급 발표, 한국은행의 기준금리 인상에도 불구하고 9월 첫째 주 분양 일정은 지난 주와 비슷한 수준을 보이고 있다.

 

27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2021년 9월 첫째 주에는 전국 13개 단지에서 총 4,519가구(일반분양 4,401가구)가 분양을 시작한다.

 

주요 분양 단지는 수도권 위주로 분양 예정이며, 모델하우스는 5곳이 오픈 예정이다.

 

◇ 청약 접수 단지

 

31일 한화건설은 경기 수원시 영통구 원천동 333-1번지 일원에서 '한화포레나수원원천'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2층~지상 최고 20층 2개동, 전용 66~84㎡ 총 157가구 규모다. 주변으로 영흥공원이 위치하며 광교신도시와 흥덕지구 등 대규모 택지지구가 근접해 대형마트 등의 기반시설이 잘 갖춰져 있다. 또한 분당선 청명역이 가깝고 인덕원~동탄 복선전철이 단지 인근에 개통될 예정이다. 교육시설은 원일초, 원일중, 매원고교 등이 인접한다.

 

◇ 모델하우스 오픈 예정 단지

 

3일 포스코건설은 충남 천안시 직산읍 삼은리 64-17번지 일원에서 '더샵천안레이크마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2층~지상 최고 28층 4개동, 전용 65㎡, 75㎡ 총 411가구 규모다. 지하철1호선 직산역과 근접하며 차량 이용 시 북천안IC 진출입이 편리하다. 천안시 서북구청 바로 옆에 위치하며 천안테크노파크산업단지와 천안직산도시첨단산업단지 등이 가까워 산업단지 출퇴근 배후수요가 풍부하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시론] 스태그플레이션 체감 중
(조세금융신문=김용훈 국민정치경제포럼 대표) 물가상승이 예사롭지 않다. 올 4월 이후 지속적으로 2%대를 넘어서는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정부는 연간 물가 상승률을 2% 안에서 관리한다고 했지만 2%대를 줄곧 넘었고 이번 달에는 3%를 전망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시중에 통화량이 많이 늘어난 탓도 있지만 최근 세계 공급망의 이상으로 원자재 수급이 원활하지 못하여 국제 원자재 가격이 급증했기 때문이다. 무엇보다 국제 유가의 고공행진 등 에너지 자원의 수급이 매우 불안정하고 가격 상승의 폭이 크다. 게다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이들의 공급부족 문제가 쉽게 해소될 것으로 보이지 않는다. 국제유가의 상승에 LNG가격이 올라서면서 요금인상으로 이어지고 있다. 우려되는 것은 공급량 보다 수요량이 많아 지금보다 더 높은 물가의 상승이 이루어지지 않을까 하는 문제이다. 국내 요인과 국제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동하여 물가상승이 가속되고 있다. 국제 원자재 수급불균형, 농산물작황 부진 등으로 분야별 가격상승 요인들이 작동했다. 이에 따라 시중에 인플레 압력이 높아지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경기의 회복을 기대할 만큼 경제활동이 활발하게 진행되는 듯 했으나 제동이 걸렸다
[인터뷰] 조세불복 전문가 이진우 금천세무서장
(조세금융신문=김영기 기자) 코로나19 상황이지만 화상 간담회를 실시하는 등 납세자와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납세자들이 경제활동에 전념하여 코로나 위기를 조기에 극복할 수 있도록 세무부담을 최소화하는 등 국민들의 편안한 신뢰세정을 구현해 오고 있는 이진우 금천세무서장을 조세금융신문이 만나봤다. 이진우 금천세무서장은 빠른 경제회복과 민생경제의 어려움 해소를 위한 편안한 세정운영에 앞장서고 있었다. 그는 직원시절에도 금천세무서 납세자보호업무를 담당하였으며 국세청 재산세국 부동산투기조사 관련 업무를 수행했다. 이후 국세공무원교육원에서 근무하면서 후배 국세공무원들을 길러내는 등 교육원 상속세 및 증여세 교수로 활약했다. 소위 지덕체 등 검증된 사람만이 입성할 수 있다는 서울국세청 조사1국에 입성해 유수의 대형법인들을 상대로 세무조사를 수행하기도 했던 장본인이다. 특히 서울국세청 송무국에서 4년간 상속·증여세 소송팀장, 총괄팀장, 심판팀장으로 근무하면서 소속 변호사 및 소송수행자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소송기법과 서면작성 방법을 전수하는 등 신설된 송무국 안정화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서기관으로 승진하였다. 초임기관장으로는 순천세무서장을 지낸 뒤 서울국세청 송무국 송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