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8 (토)

  • 맑음동두천 -12.4℃
  • 맑음강릉 -5.8℃
  • 구름조금서울 -10.1℃
  • 맑음대전 -8.7℃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5.4℃
  • 맑음광주 -5.0℃
  • 맑음부산 -6.2℃
  • 맑음고창 -6.3℃
  • 제주 -0.5℃
  • 구름많음강화 -9.1℃
  • 맑음보은 -11.8℃
  • 맑음금산 -11.3℃
  • 구름많음강진군 -3.8℃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5.0℃
기상청 제공

[분양 톡톡] 03월 1주(03월 01일~03월 07일) 분양일정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내달 전국 11곳에서 청약 일정이 진행된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3월 첫째 주에는 전국 11곳에서 총 5041가구(오피스텔·임대·테라스하우스 포함, 도시형생활주택·행복주택 제외)의 청약 접수를 실시한다.

 

서울에서는 광진구 '자양 하늘채 베르'와 강동구 '고덕강일 제일풍경채'가 청약 접수를 진행한다. 두 아파트는 18일 입주자모집공고를 내 최대 5년 실거주 의무를 피했다.

 

모델하우스는 6곳이 오픈할 예정이다. 당첨자 발표는 6곳, 계약은 3곳 사업장에서 진행한다.

 

◇ 청약 접수 단지

 

3일 코오롱글로벌이 서울 광진구 자양동 658-14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자양 하늘채 베르'의 1순위 해당지역 청약 접수를 진행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9층, 2개 동, 전용면적 46~59㎡ 총 165가구 규모다. 이 중 전용면적 49㎡ 51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도보권에 성자초·성동초·광양중·광양고 등이 위치하며, 서울지하철 2호선 구의역·강변역과 동서울종합터미널이 가깝다. 자양로를 통해 강변북로와 잠실대교 진입이 수월하다.

 

4일 제일건설이 서울 강동구 고덕동 136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고덕강일 제일풍경채'의 1순위 청약 접수를 실시한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7층, 6개 동, 전용면적 84~101㎡ 총 780가구 규모다. 지하철 5호선 상일동역을 도보로 이용 가능하며, 수도권제1순환도로, 올림픽대로 등이 가깝다. 단지 바로 옆에는 대규모 공원이 조성 에정이며, 인근에 고덕천·고덕산·고덕수변생태공원 등 녹지 인프라가 있다.

 

◇ 모델하우스 오픈 예정 단지

 

5일 한신공영은 대전 중구 선화동 103-1번지 일원에 공급하는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의 모델하우스를 오픈한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49층, 3개 동, 전용면적 75~84㎡ 총 418가구 규모다. 인근에 선화초·한밭중·보문중·보문고 등이 위치하며, 대전 지하철 1호선 중앙로역과 BRT(간선급행버스체계) 정류장이 가깝다.

 

같은 날 두산건설은 강원 삼척시 정상동 351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삼척센트럴 두산위브'의 모델하우스 문을 연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36층, 6개 동, 전용면적 74~114㎡ 총 736가구 규모다. 약 1㎞ 내 동해바다가 위치해 단지 내 바다 조망이 가능하며, 동해대로와 동해고속도로를 통해 타 지역으로 이동이 수월하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이석정 한국세무사고시회장 "전문세무사 추천제 도입"
(조세금융신문=이지한 기자, 촬영=김진산 기자) 한국세무사고시회는 지난해 11월 18일 제52회 정기총회를 열고 제26대 회장으로 이석정 세무사를 선출했다. 그동안 총무부 회장으로 고시회 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감당하던 이석정 신임회장은 ‘회원 중심! 행동하는 고시회’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걸고 회원의 권익을 보호하고 세무사제도 발전을 위해 더욱 열심히 행동에 나서겠다고 천명했다. 가장 눈에 띄는 대목은 전문 세무사 양성을 위한 계획이다. 세무사의 전문 분야를 키워나가기 위해 세무사들의 업무 분야를 세분화하고 이를 토대로 전문 세무사 추천을 위한 규정을 마련하며 이후 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전문세무사학교’를 세우기로 했다. 이를 마친 회원에게 ‘추천패’를 전달하여 소속 회원들을 명실공히 전문 분야의 특화된 세무사로 키워나가겠다는 방침이다. 한국세무사고시회는 변호사의 세무대리 업무를 제한하는 내용의 세무사법 개정을 위해 2년여 동안 국회 앞 1인 시위 등을 통해 단합된 모습을 보여왔다. 이런 노력 끝에 세무사법은 지난 2021년 11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이 회장은 “최근에는 변호사 등 타 자격사의 업무침해 외에도 세무 플랫폼의 등장으로 세무 시장 질서가 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