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4 (화)

  • 흐림동두천 21.1℃
  • 흐림강릉 22.1℃
  • 서울 22.4℃
  • 대전 22.1℃
  • 흐림대구 24.6℃
  • 흐림울산 25.4℃
  • 구름많음광주 25.0℃
  • 구름많음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5.3℃
  • 맑음제주 24.6℃
  • 흐림강화 20.5℃
  • 흐림보은 22.3℃
  • 구름많음금산 21.8℃
  • 구름많음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24.8℃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분양 톡톡] 06월 1주(05월 31일~06월06일) 분양일정

(조세금융신문=이정욱 기자) 집값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번 주 대어급 단지들이 속속 등판한다.

 

부동산 전문 리서치업체 리얼투데이에 따르면 6월 첫째 주에는 전국 6곳에서 총 3991가구(공공지원 민간임대 공공분양 주상복합 포함)가 공급될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총 6곳에서 오픈할 예정이며 당첨자 발표는 8곳, 계약은 16곳에서 진행된다.

 

◇ 청약 접수 단지

 

31일 SK건설은 경기 평택시 통복동 370-2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평택역 SK VIEW'의 1순위 청약접수를 받는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7층, 14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1328가구로 조성된다. 지하철 1호선 평택역이 위치해 있으며 AK플라자(평택점), 통복시장, 이마트, CGV 등 편의시설이 있다.

 

2일 HDC현대산업개발은 전북 군산시 지곡동 산66번지 일원에 지어지는 '군산 호수공원 아이파크'의 1순위 청약 접수를 받는다.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9층, 10개 동, 전용면적 84~238㎡ 총 665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주거 편의성을 극대화할 다양한 첨단 시스템도 적용된다. 입주민들은 각 세대 내 설치되는 월패드와 스마트스위치(세대 현관 적용)를 통해 조명과 난방 제어, 가스밸브 잠금, 세대환기, 주차위치 확인, 엘리베이터 호출 등 다양한 홈네트워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또한 단지 주변에 은파호수공원과 지곡초 동원중이 위치해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과 우수한 교육여건을 갖췄다.

 

같은날 GS건설은 경기 광주시 오포읍 고산리 448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오포자이 디 오브'의 청약접수를 받는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3층, 전용면적 62~104㎡, 총 895가구 규모로 들어선다. 주변에 문형산이 있어 쾌적한 자연환경이 가능하며 인근에 2022년 개통 예정인 세종~포천 고속도로 오포IC가 인접해 서울 및 광역 도시 이동이 편리해질 전망이다.

 

◇ 모델하우스 오픈 예정 단지

 

4일 사업시행자 DCRE와 시공사인 HDC현대산업개발·현대건설·포스코건설은 인천 미추홀구 학익동 시티오씨엘 1-1블록에서 '시티오씨엘 1단지'를 분양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42층, 8개 동, 전용면적 59~126㎡, 아파트 총 1131가구다. 수인분당선 학익역(예정)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향후 학익역을 통해 인천 내부는 물론 서울과 경기 지역으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또 가까운 위치에 인천시 최초로 '인천 뮤지엄파크'가 들어설 예정이며, 9개의 공원(문화공원 6개소, 근린공원 2개소, 어린이공원 1개소)과 약 37만㎡ 규모의 그랜드파크도 조성될 예정이다.

 

4일 효성중공업은 충남 아산시 음봉면 산동리 252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해링턴 플레이스 스마트밸리'의 모델하우스를 오픈한다. 단지는 지하 1층~지상 20층, 10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704세대 규모이며, 비규제 지역으로 세대주 및 주택 수와 관계없이 청약이 가능하다. 단지가 천안 스마일시티와 접해있어 코스트코 천안점을 비롯한 다양한 편의시설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천안시청, 갤러리아백화점, 천안종합운동장 등도 차량 10분 거리다. KTX 천안아산역, 수도권 지하철 1호선 두정역 등의 이용이 편리하다.

 

같은 날 대우건설은 대구 북구 노원동1가 228번지 일대에 조성되는 '침산 푸르지오 에듀포레'의 모델하우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7층, 5개 동, 아파트 499가구(전용면적 78~84㎡)와 오피스텔 69실(전용면적 84㎡) 등 총 568가구다. 침산초, 달산초, 침산중, 대구일중, 달성초, 경일중 등 반경 1km내에 6개의 학교가 있으며, 침산동 사교육시설과 대구시립북부도서관도 인접해 있어 학령기 자녀를 둔 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데스크칼럼] 건강보험 국고지원금이 주머니 쌈짓돈인가
(조세금융신문=양학섭 편집국장) “여보, 국민연금 조기 수령 신청해야 하는 것 아녀요?” 은퇴 후 국민연금으로 생활해야 하는 수급자들에게 큰 고민이 생겼다고 한다. 정부가 지난달 부터 건강보험료 부과체계를 개편하여 피부양자 자격을 강화했기 때문이다. 국민연금으로 생활하는 은퇴자들은 “왜 정부가 퇴직자들 지갑까지 털려고 혈안인지 모르겠다”며 불만을 쏟아냈다. 정부의 이번 건강보험료 부과체계 2단계 개편으로 연 2000만원(월 167만원)이 넘는 공적연금(공무원·사학·군인·국민연금) 수급자들은 그동안 유지했던 피부양자 자격을 상실당하고 지역가입자로 전환됐다. 이로써 지역가입자로 분류된 약 27만 3000여명(전체 피부양자의 약 1.5%)은 월평균 15만원 가량의 보험료를 납부할 처지에 놓였다. 건강보험 가입자는 크게 ▲직장가입자 ▲지역가입자 ▲피부양자 등 3개 그룹으로 나뉜다. 직장가입자는 회사에서 월급으로 건강보험료를 내고, 프리랜서·자영업자 등은 지역가입자로 분류된다. 직장가입자인 가족에 생계를 의존하는 사람은 피부양자로 등록돼 보험료를 면제 받는다. 기존에는 연 소득 3400만원 이하는 가족에게 피부양자로 등록할 수 있어 건강보험료를 한푼도 내지 않아도 됐
[인터뷰] 이상민 나라살림연구소 수석전문위원, 첫 세제개편안…"반시장주의적 요소 넘쳐난다"
(조세금융신문=고승주 기자) 정부가 고금리·고환율·고물가 경제위기에 대응해 감세정책의 시동을 걸었다. 법인세 인하와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 폐지 등을 두고 의견이 분분하다. 찬성 측에서는 이러한 조치가 곳간에 쌓여 있는 돈을 투자 등으로 흐르게 할 것이란 해석을 내놓는 반면, 거꾸로 돈이 한 곳에 더 고일 것이란 비판도 만만치 않다. 우리의 행동은 앞으로 수년, 수십 년, 수백 년에 걸쳐 영향을 미친다. 1000조에 가까운 사내유보금이 풀려 경제회복을 이끌어낼지 감세 조치로 인한 재정건전성에 미치는 영향은 없는 것인지 조세·재정 전문가이자 시장경제주의자의 진단을 들어봤다. 법인세 Q. 시장주의 입장에서는 돈이 한 곳에 머물러 있는 것을 제일 나쁘다고 본다. 윤석열 정부의 첫 세제개편이 고여 있는 돈을 풀리게 하는 효과가 있다고 보는가. 그렇지 않다. 돈이 고이는 거는 촉진하는데 돈이 빠지는 것에 대한 고려는 없었다. Q. 정부는 법인세를 내리면, 투자가 늘어날 것이라고 보는데. 개인적 가치판단을 배제하고 말씀드리자면 감세를 해도 장단점이 있고 증세를 해도 장단점이 있다. 감세를 했을 때 장단점이 무엇인지 국민에게 정확하고 솔직하게 말해야 한다. 장점은 기업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