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3.2℃
  • 흐림강릉 14.9℃
  • 흐림서울 15.7℃
  • 대전 15.1℃
  • 대구 16.9℃
  • 울산 16.3℃
  • 광주 15.8℃
  • 흐림부산 18.4℃
  • 흐림고창 14.5℃
  • 제주 20.0℃
  • 흐림강화 15.8℃
  • 흐림보은 13.9℃
  • 흐림금산 14.8℃
  • 흐림강진군 17.1℃
  • 흐림경주시 16.6℃
  • 흐림거제 18.3℃
기상청 제공

은행

주담대 이어 전세대출도 조인다…신한‧우리銀 ‘우대금리’ 축소

전세자금대출 급등 관리 차원…은행권 확대 조짐

 

(조세금융신문=진민경 기자) 신용대출과 주택담보대출에 이어 전세 자금 대출 금리도 상승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최근 은행들이 금융당국 방침에 따라 가계대출 한도를 조정하면서 속도 조절에 나선 가운데 전세 자금 대출까지 관리 대상에 포함되며 대출자들의 이자 부탐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22일 금융권에 따르면 우리은행이 전세 자금 대출 우대 금리를 소폭 축소키로 했다. 오는 25일부터 ‘우리전세론’ 대출의 우대금리 폭을 기존 연 0.4%에서 0.2%로 낮춘다. 이번 우대금리 축소는 신규·기간연장·재약정·조건변경(채무인수 포함) 승인 신청 시부터 적용된다.

 

해당 상품이 우대금리 폭을 축소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다. 지난해 10월 우리은행은 우리전세론 우대금리 폭을 기존 0.8%에서 0.4%로 낮췄다. 우대금리가 축소될 경우 대출자들의 부담이 커져 금리 인상과 같은 효과가 발생한다.

 

이같이 우리은행이 전세대출 우대금리 축소에 나선 것은 최근들어 전세 자금 대출이 급등한데 따른 관리 차원으로 분석된다. 금융권에 따르면 지난 2월 기준 KB국민, 신한, 우리, 하나, NH농협은행 등 시중 5대은행의 전세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 대비 3.4% 증가한 108조7667억원을 기록했다.

 

전세대출 우대금리 축소 조짐을 보이는 곳은 우리은행만이 아니다. 앞서 신한은행도 지난 5일부터 주택금융공사와 주택도시보증공사가 보증하는 전세 대출 우대금리를 0.2%포인트 줄였다. 앞서 1월에도 신한은행은 서울보증보험이 보증하는 신한전세대출의 우대금리 최대 폭을 0.7%에서 0.6%로 낮춘 바 있다.

 

이처럼 신한은행과 우리은행이 잇달아 전세 대출 금리를 사실상 인하하면서 다른 시중은행들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현재 은행권 전반에 확산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 한 시중은행 관계자는 “최근 전세 자금대출 증가 속도가 너무 빠르다. 금리 인상이 불가피해진 상황인데 이를 버틸 수 있는 차주가 얼마나 될지가 문제”라고 전했다.

 

 

[조세금융신문(tfmedia.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배너

전문가 코너

더보기



[인터뷰] 염승열 인천본부세관 마약조사과장
(조세금융신문=홍채린 기자) 마약 밀수가 활개를 치고 있다. 인천세관에서 검거한 마약류 밀수입사건이 최근 3년간 연평균 572건이었다. 올해 상반기만 해도 585건으로 이미 지난 연평균 수치를 넘어섰다. 예전에는 여행객을 통해 들여오던 마약이 최근에는 코로나19로 공항이 통제되면서 특송화물이나 국제우편을 통한 마약 반입 시도가 급증하고 있다. 밀반입 첩보를 입수하여 현장에 출동해도 밀수조직을 검거하기는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다. 이들은 차명과 대포폰을 이용하기 때문에 현장에서 잠복해도 마약을 받을 사람이 나타나지 않으면 체포할 방법이 없다. 특히 마약을 보낸 사람이 외국에 있으면 체포가 불가능하고, 물건을 건네받을 사람들은 지능화된 교묘한 수법으로 단속을 피하기 때문에 검거가 쉽지 않다. 조세금융신문은 마약 범죄 현장의 생생한 이야기를 듣기 위해 인천본부세관 염승열 마약조사과장을 만났다. <편집자 주> 인터뷰 시작하기에 앞서, 인천세관 마약조사과 주요 업무를 알고 싶어요. 인천세관 마약조사과는 여행자, 특송화물, 국제우편물, 일반 수입화물을 통해 인천공항과 인천항으로 반입되는 마약류 밀수입 사건을 수사하여 피의자를 검거합니다. 전 세계 각국에서 밀반